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오마이뉴스의 모토는 '모든 시민은 기자다'입니다. 시민 개인의 일상을 소재로 한 '사는 이야기'도 뉴스로 싣고 있습니다. 당신의 살아가는 이야기가 오마이뉴스에 오면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 뉴스사천

관련사진보기


[뉴스사천=이순영 시민기자] 연일 폭염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지난 18일 아침 소나기가 한차례 쏟아졌다. 여름날 소나기는 우리에게 시원함을 주고, 아름다운 무지개도 선물한다. 무지개는 자주 볼 수 없고, 짧은 순간 사라지기에 더 귀하게 여겨진다. 문득, 무지개를 잡아보겠다고 뛰어가던 어린 시절 모습이 파노라마처럼 떠올랐다. 사진은 18일 오전 사남면 들판에서  촬영했다. 
 
ⓒ 뉴스사천

관련사진보기

 
ⓒ 뉴스사천

관련사진보기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뉴스사천에도 실렸습니다.


태그:#뉴스사천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