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서철모 화성시장"  서철모 화성시장은 '6?15 남북공동선언' 21주년에 즈음해 "평화를 위한 발걸음은 멈추지 않는다"며 "한반도 평화를 위한 남북의 노력과 협력, 한반도 평화프로세스 실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서철모 화성시장"  서철모 화성시장은 "6?15 남북공동선언" 21주년에 즈음해 "평화를 위한 발걸음은 멈추지 않는다"며 "한반도 평화를 위한 남북의 노력과 협력, 한반도 평화프로세스 실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화성시

관련사진보기

 
서철모 화성시장이 '6‧15 남북공동선언' 21주년에 즈음해 "평화를 위한 발걸음은 멈추지 않는다"며 화해와 협력을 위한 실천적 노력을 강조했다.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서철모 시장은 "6‧15 남북공동선언은 대립과 갈등으로 점철된 분단의 아픔에서 화해와 협력의 평화로 나아가는 남북 두 정상의 세기적 합의로써 한반도 평화의 이정표가 된 선언"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그럼에도 분단의 깊은 상처가 6‧15 남북공동선언 21주년을 맞은 오늘날까지 치유·회복되지 못하는 현실은, 안타까운 분단의 아픔을 직시하게 만든다"며 "다만 지난 5월 한미정상회담에서 한반도문제에 대한 평화적 해법과 단계적이며 실용적인 접근에 공감대를 형성하고, 남북 대화와 협력에 적극적 지지를 표명하는 등 한반도 평화프로세스 재가동을 위한 계기가 마련된 점은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

서 시장은 "6월 13일 한‧EU 정상회담에서도 EU 정상들은 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한 한국 정부의 노력에 지속적으로 지지한다고 재확인하는 등 한반도 평화에 대한 국제사회의 관심과 지지가 지속되고 있다"며 "2007년 10.4 남북정상선언, 2018년 4.27 판문점 선언, 2018년 9월 평양공동선언에 이르는 한반도 평화를 위한 남북의 노력과 협력이 최근의 우호적인 정세를 반영해 재가동되길 바라본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화성시는 지방정부 차원에서 북한 도시와의 교류와 협력사업을 추진하고 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한 여건을 조성하며 한반도 평화프로세스가 실현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로컬라이프(www.locallife.news) 와 세무뉴스(www.taxnews.kr)에도 실립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세금·조세·세무와 관련한 모든 것의 진실을 담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