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고양시는 그린에너지 보급을 늘리기 위해 장항1동행정복지센터와 고양장애인종합복지관 옥상에 태양광 발전시설을 확충했다
 고양시는 그린에너지 보급을 늘리기 위해 장항1동행정복지센터와 고양장애인종합복지관 옥상에 태양광 발전시설을 확충했다
ⓒ 고양시

관련사진보기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그린에너지 보급을 늘리기 위해 장항1동행정복지센터와 고양장애인종합복지관 옥상에 태양광 발전시설을 확충했다고 10일 밝혔다. 신재생에너지 육성을 통한 에너지 자립도시 조성은 이재준 시장의 주요 공약사항 가운데 하나다.

고양시는 2030년까지 에너지자립률 20% 달성을 목표로 하는 '고양시 에너지비전 2030'을 성공적으로 이행하기 위해 공공건물을 활용해 태양광발전시설을 설치한 것이다.

이번에 설치한 태양광발전시설은 매년 8만3000kWh의 전력을 생산할 수 있다. 이는 연간 14.7t의 이산화탄소를 줄이며 소나무 2622그루를 심은 효과가 있는 친환경 에너지 시설물이다. 

고양시는 신재생에너지 관련 각종 공모사업에 참여해 올해 국비 5억8200만 원, 도비 4억7300만 원을 확보해 다양한 사업을 벌이고 있다. 이번 태양광발전시설도 한국에너지공단 공모 사업인 '신재생에너지 지역지원사업'에 선정돼 국비 45%를 확보해 설치한 것이다.

이와 더불어 고양시는 공유지 태양광시설·시민햇빛발전소 설치 사업, 에너지 자립마을 조성사업, 미니태양광 설치 지원 사업,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의 협약을 통한 공공임대주택 태양광설치 사업 등 다양한 신재생에너지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