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판문점 선언 3년을 맞는 4월 27일 부산역 광장에서 '남북철도잇기 한반도평화대행진' 출발 기자회견이 열렸습니다. 이날 기자회견은 전국철도노동조합 박인호 위원장을 비롯한 철도노동자들, 부산지하철노조 임은기 위원장, 전국공공운수노조 변희영 부위원장, 고속철을 만드는 창원 현대로템 김상합 지부장과 조합원들, 전 국회의원인 평화철도 권영길 이사장, 남북철도잇기 대행진 제안자인 평통사 고영대 공동대표, 평화의 길 장운 이사, 천주교 부산교구 정평위 이영훈 신부 등 약 9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습니다.
  
부산역 광장에서 남북철도잇기 한반도평화대행진 출발 기자회견을 진행하는 참가자들
 부산역 광장에서 남북철도잇기 한반도평화대행진 출발 기자회견을 진행하는 참가자들
ⓒ 오마이뉴스

관련사진보기

  
앞서 '남북철도잇기 한반도평화대행진 추진위원회'는 지난 21일 청와대 앞 기자회견을 통해 남북정상과 미 바이든 대통령에게 각각 하루 속히 남북철도를 연결하고, 대북제재를 해제하라고 요구한 바 있습니다. 그에 이어 이날 기자회견은 노동자, 농민, 종교인, 지식인, 청년과 학생, 여성 등 각계각층이 대행진에 나서는 취지를 밝히기 위해 마련되었습니다.

무엇보다 참가자들은 기자회견문을 통해 "역사적인 판문점 선언이 채택된 4월 27일부터 휴전협정이 체결된 7월 27일 임진각까지 90일 동안 550㎞를 남북철도 잇기를 상징하는 조형물을 끌고 밀며 국민들 속에 들어가 국민들 한 분 한 분의 마음 속에 평화, 번영, 통일열차의 노반을 깔겠다"고 다짐했습니다. 

남북철도잇기 대행진에 적극 참여를 결정한 전국철도노동조합 박인호 위원장은 "철도 노동자로서는 말할 것도 없고 개인적으로는 아버지 고향이 평양이다. 3년 전 선언을 보며 경의선 철도 연결 내용에 가슴이 벅차올랐다. 그러나 지금 어떠한 진전도 이루지 못하고 있어 매우 안타깝다. 한반도 평화의 생명줄, 남북공동 번영의 젖줄인 남북철도 연결을 더는 앉아서 기다릴 수 없어 철도 노동자들이 앞장서서 남북철도를 잇겠다는 마음으로 대장정을 오늘부터 시작한다"고 밝혔습니다. 
   
철도노동자를 대표해 발언하는 박인호 전국철도노동조합 위원장
 철도노동자를 대표해 발언하는 박인호 전국철도노동조합 위원장
ⓒ 남북철도잇기 한반도평화대행진

관련사진보기

 
남북철도잇기 대행진 제안을 누구보다도 반겼던 김영훈 전 철도노조 위원장은 기자회견 사회를 맡아 "오늘 기자회견 주제는 이음이다. 문재인 대통령의 새해 첫 공식 일정이 KTX 이음 시승식이었다. 마을과 마을을 잇고, 마음과 마음을 잇는다는 이음 열차는 남쪽만이 아닌 남과 북을 달려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전국철도지하철노조협의회(궤도협의회)를 대표하여 발언에 나선 임은기 부산지하철노조 위원장은 "역사적이고 뜻깊은 현장에 참여하게 됐다. 남북철도가 가진 의미는 그냥 철도만 연결한다는 의미가 아니라  한반도 평화를 정착하고, 경제와 문화, 정서적 공동체를 만드는 디딤돌"이라고 강조하며 "이번 대행진을 통해 그 실행을 앞당겨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국제공공운수노련 스티브 코튼 국제운수노련(ITF) 사무총장은 공공운수노조 변희영 부위원장이 대독한 연대 연대메시지를 통해 "남북철도잇기 대행진은 정치 지도자들에게 평화 이니셔티브의 진행을 위한 그들의 노력이 계속되어야 함을 요구하는 매우 중요한 신호"라고 대행진의 의미를 짚었습니다. 국제운수노련은 판문점 선언이 채택된 2018년 10월 세계총회에서 철도노조와 공공운수노조, 일본 전일본철도노조총연합회가 공동으로 발의한 "남북철도 연결을 지지결의안"을 채택한 바 있습니다. 

이어서 남북철도 잇기를 상징하는 조형물을 제막했습니다. 평화철도 권영길 이사장, 평통사 고영대 공동대표, 현대로템 노동조합 김상합 위원장, 공공운수노조 리화수 부산본부장, 철도노조 변종철 부산지방본부 본부장 등이 조형물을 덮은 하얀 천을 벗겨내자 한반도를 달리는 남쪽의 평화열차, 북쪽의 통일열차가 철조망을 넘어 단일기가 높이 달린 군사분계선을 통과하여 교행하는 모습이 드러났습니다. 
 
행진 선두에 설 상징물 : 이날 기자회견에서 상징물이 처음 공개되었다.
 행진 선두에 설 상징물 : 이날 기자회견에서 상징물이 처음 공개되었다.
ⓒ 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

관련사진보기

   
남북철도를 연결하여 평화, 번영, 통일을 이루자는 민중들의 염원을 담아낸 상징물 모습에 언론들도 연신 카메라 셔터를 눌렀고 참가자들은 뜨거운 박수를 보냈습니다.  이 한반도 조형물은 평통사가 구상하고, 이구영 작가가 제작하였습니다. 

참가자들은 기자회견문을 통해 "판문점 선언과 평양선언의 한가운데 끊어진 민족의 혈맥, 남북철도를 하나로 잇자는 민족의 염원이 자리잡고 있다. 그러나 판문점, 평양선언이 바이든 미국 행정부의 대북제제 압박에 치이고 문재인 정부의 무소신과 무능에 밀려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질 위기에 처해 있다"고 지적하고 "1945년 9월 11일 외세에 의해 끊긴 남북 철도를 외세의 승인을 얻어 연결하려는 것은 어리석은 일"이라며 "민족이 자주적으로 남북철도 이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참가자들은 "미국이 쳐놓은 울타리에 안에서만 움직이려 한다면 남북철도 잇기는 백년하청"이라며 "노동자와 농민, 종교인, 여성, 청년이 남북철도 잇기를 형상화한 조형물을 끌고 밀며 국민 속으로 들어가겠다"고 대행진 동참을 호소했습니다. 

이날 기자회견문(남북철도 잇기에 나서며 국민여러분께 드리는 글)은 남북철도잇기대행진 추진위원회에 함께하는 96개 단체의 동의를 받아 천주교 부산교구 정의평화위원장인 이영훈 신부와 김가영 부산 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 청년회원이 낭독하였습니다. 
 
행진 참가자들이 '행진에 나서며 국민께 드리는 글'을 낭독하고 있다.
 행진 참가자들이 "행진에 나서며 국민께 드리는 글"을 낭독하고 있다.
ⓒ 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

관련사진보기

 
기자회견문(남북철도 잇기에 나서며 국민여러분께 드리는 글) 보기
http://spark946.org/notice/comment?tpf=board/view&board_code=6&code=26120

이어 한국 무용가 김영자 선생의 철도연결과 남북통합을 상징하는 춤 공연과 함께 남북철도 잇기 상징조형물을 앞세우고 대행진을 시작했습니다. 
 
남북철도 연결을 염원하는 춤공연
 남북철도 연결을 염원하는 춤공연
ⓒ 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

관련사진보기

  
100여 명이 부산역을 출발하여 부산진성과 55보급창을 거쳐 홈플러스 감면점에서 행진을 마쳤습니다. 국민들 속으로 들어가 국민 한분 한분의 마음속에 평화/번영/통일 열차의 노반을 깔겠다는 취지에 맞게 원래 코스(8부두까지 행진)를 변경하여 시내를 중심으로 행진을 이어 갔습니다.

영상 홍보차량을 이용해, 남북철도잇기 대행진 영상을 상영하고, 국민들에게 드리는 글을 낭독하며 부산 시민들에게 남북철도잇기 대행진에 성원과 참여를 호소했습니다.

부산역은 고립된 섬나라의 역이 아니라, 남북 철도가 연결되어 통일열차를 타고 유라시아 대륙으로 뻗어나가는 국제역이 되어야 한다고 호소했습니다. 거리에 나온 시민들은 한반도 상징 조형물과 영상을 유심히 보고, 질문도 하시는 등 많은 관심을 보였습니다.     

감만동 홈플러스 앞에서 행진을 마무리하며 참가자들은 남북철도 잇기 한반도 평화대행진 첫 출발을 성공적으로 한 것을 기뻐하며, 앞으로 전국 각지를 돌며 국민들의 마음을 모아 남북철도를 잇고 평화 번영 통일의 길을 열어갈 것을 다짐하였습니다. 
 
참가자들이 1일차 행진을 마치고 마무리 집회를 하는 모습
 참가자들이 1일차 행진을 마치고 마무리 집회를 하는 모습
ⓒ 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

관련사진보기

  
이날 행진에는 김영훈 전 철도노조 위원장과 철도노조 조합원들, 전국공공운수사회서비스노조 변희영 부위원장과 김건태 국장, 평화철도 정성희 집행위원장과 김명희 전 서울지하철노조위원장, 평통사 고영대 공동대표와 사무처 상근자들, 부산평통사 강문수 대표와 부산 회원들, 이상진 전 민주노총 부위원장이 끝까지 함께 했습니다.

남북철도를 잇기 위한 행진은 내일도 계속됩니다.
 
1일차 행진을 힘차게 마무리 하며
 1일차 행진을 힘차게 마무리 하며
ⓒ 남북철도잇기 한반도평화대행진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한반도비핵화와 #평화협정 실현! #사드철거...성역화된 국방외교안보 현안에 대한 감시와 대안있는 실천으로 평화와 통일을 여는 사람들, 평통사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