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경남지역 4·7 재보궐선거에서 참패한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이 "채찍으로 새기고 더욱 분발하겠다"고 했다.

민주당 경남도당은 8일 낸 성명을 통해 "민주당을 지지해 주신 도민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민주당 후보가 아닌 다른 후보를 선택하신 분들의 질책도 겸허히 받아들이겠다"고 했다.

이들은 "재보궐선거 결과를 도민여러분의 채찍으로 새기고 더욱 분발하겠다"고 했다.

그러면서 민주당 경남도당은 "선거기간 동안 확인한 지역현안 해결을 위해서 한층 더 노력할 것"이라며 "소속정당과 관계없이 지역발전을 위해 시군과 협력도 지속되기를 희망한다"고 했다.

이들은 "앞으로도 여당으로서 또 다수당으로서 18개 시군의 발전을 위해 주어진 책임을 다하겠다"고 했다.

민주당 경남도당은 의령, 함양, 고성, 함안의 6개 재보궐선거에 5명의 후보를 냈다가 모두 낙선했다.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