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전역 장병의 안정적인 사회정착을 지원하기 위한 '2021년 전역장병 사회정착지원 정책세미나'가 8일 오후 2시 온라인 화상회의로 진행된다.

'청춘을 바쳐 국가에 헌신한 전역 장병, 끝까지 책임지겠습니다'라는 주제로 진행되는 이번 세미나는 국가보훈처와 국회 정무위원회 김병욱․성일종 의원, 국방위원회 김병주․강대식 의원과 육군본부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것이다.

세미나의 좌장은 서울대학교 나승일 교수가 맡고, 주제발표는 '제대군인의 원활한 사회정착을 위한 법․제도 개선방안'과 '제대군인 지원정책의 사회적 수용성 확보방안'에 대해 1·2부로 나눠 청주대 박효선 교수, 한국고용정보원 김강호 박사, 여주대 김은정 교수, 상명대 최병욱 교수가 각각 진행한다.

이어 '의무복무 제대군인에 대한 국가적 책임 강화' 등 4개 주제에 대해 지정 및 자유토론이 이어진다. 토론자로는 숙명여대 이병욱 박사, 경영자총연합 이승용 고용정책팀장, 여성정책연구원 전기택 박사, 성신여대 공평원 교수 등이 참여한다.
 
 ‘전역장병 사회정착지원 정책세미나’ 포스터
 ‘전역장병 사회정착지원 정책세미나’ 포스터
ⓒ 국가보훈처

관련사진보기

 
국가보훈처는 이번 세미나에서 논의되는 여러 가지 제안 중에 제대군인의 원활한 사회정착을 위해 필요한 정책에 대하여는 관계부처 협의와 관련 법 개정 등을 거쳐 적극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황기철 보훈처장은 이날 세미나에서 "국가안보의 최일선에서 헌신한 전역 장병의 노고에 감사하고, 4차 산업혁명의 흐름에 맞춰 제대군인이 사회와 기업이 요구하는 직무역량을 갖출 수 있도록 직업훈련과 교육을 개선해 나가겠다"라며, "오늘 세미나에서 논의된 다양한 의견과 내용이 제대군인에게 큰 힘이 되는 정책으로 발전시켜 나가겠다"라고 밝힐 예정인 것으로 국가보훈처는 전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