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오세훈 서울시장 당선자가 8일 오전 서울시청 청사로 첫 출근을 하고 있다.
 오세훈 서울시장 당선자가 8일 오전 서울시청 청사로 첫 출근을 하고 있다.
ⓒ 이희훈

관련사진보기


4·7 보궐선거로 제38대 서울시장에 당선된 오세훈 시장은 8일 오전 8시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 참배로 첫 공식 일정을 시작한다. 이어 오 시장은 서울시청으로 출근해 서울시가 마련한 환영 행사에 참석한다.

환영 행사 후 6층 시장 집무실에서 9개월 동안 시장 권한대행을 맡았던 서정협 행정1부시장으로부터 사무 인계‧인수서를 건네받는다.

오 시장은 오전 10시 40분께 서울시의회를 방문해 김인호 의장을 만나 코로나19로 촉발된 경제‧사회적 위기를 조기에 극복하고, 민생을 살리기 위해 더 긴밀하고 강력하게 협력해 나가자는 의지를 밝힐 계획이다. 이 자리에는 서노원 시의회 사무처장, 김청식 의장 비서실장, 조인동 서울시 기획조정실장이 배석할 예정이다.

오전 11시 20분께 시청 본관 2층 출입기자실을 방문해 출입 기자들과 인사를 나눈다. 비공개 오찬은 코로나19 대응을 총괄하고 있는 직원들과 함께 하며 노고를 격려하고, 그동안의 대응 상황을 청취할 예정이다.
 
 오세훈 서울시장 당선자가 8일 오전 서울시청 청사로 첫 출근을 하고 있다.
 오세훈 서울시장 당선자가 8일 오전 서울시청 청사로 첫 출근을 하고 있다.
ⓒ 이희훈

관련사진보기


오 시장은 오후 1시 30분께 첫 현장 방문 일정으로 지난 1일 문을 연 서울시 1호 예방접종센터(성동구청 대강당)를 방문해 현장의 의료‧행정 인력을 격려하고, 센터 운영 상황을 점검할 예정이다. 

백신접종센터는 코로나19의 긴 어둠의 터널을 지나 안전한 일상으로 회복으로의 발걸음을 내딛는 새로운 출발의 장소다. 대기, 예진, 접종, 모니터링으로 이어지는 프로세스를 점검하며 전반적인 센터 운영상황과 접종환경의 안전성을 살필 계획이다. 

성동구청 대강당 3층에 마련된 서울시 1호 코로나 예방접종센터는 접종자 간 안전한 거리두기와 원활한 접종 흐름을 유지하면서 접수→예진→접종→모니터링으로 신속하게 이어지도록 한쪽 방향 동선으로 설계됐다. 또한 광역‧기초자치단체와 상급종합병원이 협력하는 전국 최초의 특화운영 모델로 서울대병원이 접종 업무를 전담한다. 

백신접종센터 방문을 마친 뒤에는 시청으로 돌아와 비공개 일정으로 서울시 간부들과 인사를 나누며 그동안의 노고를 격려하고, 시정 주요 현안을 보고받을 예정이다.

 

댓글2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오마이뉴스 사진기자 이희훈입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