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이달부터 고양시에 거주하는 영·유아 및 임신부를 대상으로 책과 함께 생애를 시작할 수 있도록 북스타트 사업을 진행한다.

북스타트는 영·유아를 대상으로 책을 선물하고, 그림책을 통해 아이와 부모가 소통하는 기회를 제공하는 사회적 독서문화 운동이다. 고양시는 지난 2016년부터 현재까지 꾸준히 책꾸러미를 무료로 배부하고 있다. 2021년에는 시립도서관 19개관과 공·사립 작은도서관 29개관 등 48개 도서관이 참여한다.

책꾸러미 배부 대상은 수령 시점을 기준으로 고양시에 거주하고 고양시도서관 회원으로 등록된 임신부 및 미취학 아동으로 1~3세 영아, 4~5세 유아, 6~7세 유아로 나뉜다.

책꾸러미를 받길 원하는 사람은 도서관 회원증을 발급받은 뒤 도서관 홈페이지(www.goyanglib.or.kr)에서 신청하면 된다. 매월 마지막주 수요일 또는 일요일에 신청한 도서관을 방문하면 꾸러미를 받을 수 있다. 미취학 아동은 시립도서관 또는 공·사립 작은도서관에서, 임신부는 화정·아람누리·가좌 도서관에서 신청하면 받을 수 있다.

궁금한 사항은 덕양구 도서관(☎ 031-8075-9025)에 문의하면 된다.
 
 고양시는 4월부터 고양시에 거주하는 영·유아 및 임신부를 대상으로 책과 함께 생애를 시작할 수 있도록 북스타트 사업을 진행한다.
 고양시는 4월부터 고양시에 거주하는 영·유아 및 임신부를 대상으로 책과 함께 생애를 시작할 수 있도록 북스타트 사업을 진행한다.
ⓒ 고양시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