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5일 오후 11시 34분경 김해시 생림면 생철리 소재 폐기물처리업체 화재.
 5일 오후 11시 34분경 김해시 생림면 생철리 소재 폐기물처리업체 화재.
ⓒ 경남소방본부

관련사진보기

  
 5일 오후 11시 34분경 김해시 생림면 생철리 소재 폐기물처리업체 화재.
 5일 오후 11시 34분경 김해시 생림면 생철리 소재 폐기물처리업체 화재.
ⓒ 경남소방본부

관련사진보기

 
경남 김해 소재 폐기물수집·처리업체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경남소방본부에 따르면, 5일 오후 11시 34분경 김해시 생림면 생철리 업체에서 불이 났다.

공장 관계자가 화재 신고를 했고, 소방대원들이 출동해 진화작업을 벌여 7일 오전 3시 33분경 완료되었다.

화재로 인해 공작 직원 3명과 소방공무원 1명이 다리골절과 발목부상, 안구통증 등 부상을 입었다. 또 철골조 샌드위치패널 3개동의 건물이 불에 탔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