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토박이말 찾기 놀이]1-4 토박이말을 찾아 보세요
▲ [토박이말 찾기 놀이]1-4 토박이말을 찾아 보세요
ⓒ 이창수

관련사진보기

 
토박이말 살리기 글을 그냥 지나치지 않으시고 마음을 써 읽어 주시고 좋아해 주시는 분들이 얼마나 고마운지 모릅니다. 게다가 둘레 사람들께 제 글을 나눠 주시는 분들도 계시는데 그 분들은 더 고마울 따름입니다.  그런 여러분이 계시기에 제가 이 일을 그만두지 않고 할 수 있답니다. 

누구나 다 아는 말이 아니다 보니 낯설고 어려워서 눈길을 돌리게 되는 분들이 많은 줄 압니다. 그래서 가끔은 놀이를 하면서 다시 보면 조금은 반가울 수도 있지 싶습니다. 그렇게 시나브로 토박이말과 가까워진다면 더 바랄 게 없을 겁니다. 

토박이말 살리기 15부터 19까지 낱말과 설과 아랑곳한 토박이말에 옛배움책에서 캐낸 토박이말을 보태서 찾기 놀이를 만들어 보았습니다. 뜻도 생각해 보시고 보기월도 떠올려 보시기 바랍니다. 생각이 안 나도 좋습니다. 그렇게 또 토박이말을 만나는 거지요.^^

*찾으실 토박이말: 길트기, 깍두기집안, 깝살거리다, 깨단하다, 꺽지다, 염통, 허파, 까치설, 설빔, 쇠다
 
[토박이말 찾기 놀이]1-4 실마리 보기월도 떠올려 보세요
▲ [토박이말 찾기 놀이]1-4 실마리 보기월도 떠올려 보세요
ⓒ 이창수

관련사진보기

 
*다시 보기
[설과 아랑곳한 토박이말]
[옛배움책에서 캐낸 토박이말]
[토박이말 살리기]1-19 꺽지다
[토박이말 살리기]1-18 깨단하다
[토박이말 살리기]1-17 깝살리다
[토박이말 살리기]1-16 깍두기집안
[토박이말 살리기]1-15 길트기

4354해 들봄달 스무사흘 두날(2021년 2월 23일 화요일) 바람 바람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온누리 으뜸 글자인 한글을 낳은 토박이말, 참우리말인 토박이말을 일으키고 북돋우는 일에 뜻을 두고 있는 사단법인 토박이말바라기 맡음빛(상임이사)입니다. 토박이말 살리기에 힘과 슬기를 보태주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