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홍남기 경제부총리가 올린 글을 공유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홍남기 경제부총리가 올린 글을 공유했다.
ⓒ 페이스북 화면 갈무리

관련사진보기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6일 지난해 4/4분기 한국 경제성장률을 분석해 SNS에 올린 글을 문재인 대통령이 자신의 SNS에 공유했다. 

이를 두고 최근 코로나19 상황에서 경제사령탑인 홍 부총리가 최근 자영업자 손실보상제 이슈 등으로 공격 받고 있는 것에 대해 문 대통령이 직접 응원하며 힘을 실어준 것이란 분석이 나온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후 출입기자들에게 보낸 서면 브리핑에서 "문 대통령은 오늘 홍남기 경제부총리의 페이스북 글을 공유했다"면서 "문 대통령이 공유한 홍 부총리의 글은 2020년 4/4분기 GDP성장률 속보치(전기 대비 +1.1%) 및 지난해 연간 GDP 속보치(-1.0% 관련) 관련"이라고 밝혔다. 

이어 "국내외 주요기관의 전망치 및 시장의 기대치를 예상보다 뛰어넘는 수치이며, 경제규모 10위권 내 선진국들이 –3%에서 –10% 이상 역성장이 예상되는 것에 비하면 최상위권의 성장실적"이라고 평가했다. 

또한 강 대변인은 "1인당 GDP 기준으로 G7국가를 추월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는 외신보도도 있었다"면서 "다른 나라와의 비교 없이 '외환위기 이후 첫 역성장', '외환위기 이후 22년 만에 마이너스'와 같은 디지털 기사가 나오고 있다"고 설명했다. 

덧붙여 "오늘 속보치 발표는 세 번에 걸친 코로나 팬데믹 상황에서 온 국민이 일상의 희생을 감내해 가면서 올린 값진 '성과'임을 감안해 주시기 바란다"고 강 대변인은 전했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고위당정협의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지난 2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고위당정협의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 공동취재사진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뉴스는 기억되지 않는다. 그러나 진실의 힘과 공감의 힘이 뉴스를 만들고, 그 가치를 남긴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