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30일 낮 12시 30분께 광주 북구 연제동의 한 사거리에서 벌어진 교통사고 현장의 모습이다. 광주 북부경찰서 관계자는 "차 대 오토바이의 사고이며 오토바이 운전자가 병원으로 이송됐다"며 "자세한 사고 경위, 내용 등은 조사 중"이라고 전했다. SUV 차량이 인도에 처박혀 광고 현수막 구조물이 완전히 쓰러질 정도로 파손됐으며, 그 앞엔 오토바이 헬멧이 나뒹굴고 있다.
 30일 낮 12시 30분께 광주 북구 연제동의 한 사거리에서 벌어진 교통사고 현장의 모습이다. 광주 북부경찰서 관계자는 "차 대 오토바이의 사고이며 오토바이 운전자가 병원으로 이송됐다"며 "자세한 사고 경위, 내용 등은 조사 중"이라고 전했다. SUV 차량이 인도에 처박혀 광고 현수막 구조물이 완전히 쓰러질 정도로 파손됐으며, 그 앞엔 오토바이 헬멧이 나뒹굴고 있다.
ⓒ 제보

관련사진보기

 
 30일 낮 12시 30분께 광주 북구 연제동의 한 사거리에서 벌어진 교통사고 현장의 모습이다. 광주 북부경찰서 관계자는 "차 대 오토바이의 사고이며 오토바이 운전자가 병원으로 이송됐다"며 "자세한 사고 경위, 내용 등은 조사 중"이라고 전했다. 도로변에 오토바이 운전자가 쓰러져 있다.
 30일 낮 12시 30분께 광주 북구 연제동의 한 사거리에서 벌어진 교통사고 현장의 모습이다. 광주 북부경찰서 관계자는 "차 대 오토바이의 사고이며 오토바이 운전자가 병원으로 이송됐다"며 "자세한 사고 경위, 내용 등은 조사 중"이라고 전했다. 도로변에 오토바이 운전자가 쓰러져 있다.
ⓒ 제보

관련사진보기

 
 30일 낮 12시 30분께 광주 북구 연제동의 한 사거리에서 벌어진 교통사고 현장의 모습이다. 광주 북부경찰서 관계자는 "차 대 오토바이의 사고이며 오토바이 운전자가 병원으로 이송됐다"며 "자세한 사고 경위, 내용 등은 조사 중"이라고 전했다. 사고 현장에 잔해가 남아 있다.
 30일 낮 12시 30분께 광주 북구 연제동의 한 사거리에서 벌어진 교통사고 현장의 모습이다. 광주 북부경찰서 관계자는 "차 대 오토바이의 사고이며 오토바이 운전자가 병원으로 이송됐다"며 "자세한 사고 경위, 내용 등은 조사 중"이라고 전했다. 사고 현장에 잔해가 남아 있다.
ⓒ 제보

관련사진보기

 
[기사 보강 : 30일 오후 6시 7분]

30일 낮 12시 30분께 광주 북구 연제동의 한 사거리에서 벌어진 교통사고 현장의 모습이다. 광주 북부경찰서 관계자는 "차와 오토바이의 사고이며, 오토바이 운전자는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사망했다""라고 전했다.

<오마이뉴스>가 제보받은 사진에 따르면, SUV 차량이 인도에 처박혀 있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이로 인해 광고 현수막 구조물이 완전히 쓰러질 정도로 파손됐으며, 그 앞엔 오토바이 헬멧이 나뒹굴고 있다. 도로변에 오토바이 운전자가 쓰러져 있는 모습도 사진에 담겨 있다.

현장에 있던 목격자는 "오토바이가 30m 정도 날아갔고, 완전히 분해됐다"고 전했다.

태그:#교통사고
댓글2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선악의 저편을 바라봅니다. extremes88@ohmynews.com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