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한국수력원자력 한빛원자력본부 한수원 한빛원자력본부 수처리설비를 운용하는 근로자들이 1인 단독으로 해당 설비를 운전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 한국수력원자력 한빛원자력본부 한수원 한빛원자력본부 수처리설비를 운용하는 근로자들이 1인 단독으로 해당 설비를 운전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 한국수력원자력

관련사진보기

 
전남 영광의 한빛 원자력발전소 5호기(한빛 5호기)가 '발전 재개' 20일 만에 자동정지했다. 

26일 원자력안전위원회(원안위)는 "한국수력원자력으로부터 26일 오전 10시 04분쯤 한빛 5호기 원자로가 자동정지되었다는 보고를 받았다"라며 "신규 증기발생기 안전성 확인검사인 원자로 출력급감발계통(RPCS) 동작시험 중 증기발생기 고수위로 인해 원자로 정지가 발생했다"라고 밝혔다.

앞서 지난 6일, 한빛 5호기(가압경수로형, 100만kW급)는 제13차 계획예방정비를 마치고 발전을 재개했다.

한빛원자력본부에 따르면, 한빛 5호기는 지난 4월부터 180일간의 계획예방 정비 기간 동안 안전성 향상을 위해 증기발생기 2대 교체와 원자로 상부헤드 관통부 개선, 원전연료 교체 등 각종 기기의 점검과 정비, 설비 개선 등을 실시했다.

또한, 격납건물 대형관통부 하부 공극 점검 결과 확인된 공극 1개소에 대한 보수를 완료했으며, 격납건물 종합누설률시험(ILRP)을 통해 최종적으로 격납건물의 건전성도 확인했다고 알렸다.

격납건물은 원전의 핵심설비인 원자로와 냉각재 계통(핵분열 과정에서 발생한 열에너지를 흡수하고 이를 증기 발생기로 전달하는 기기 전체)이 있는 둥근 돔 형태의 회색 콘크리트 건물을 말한다.

하지만 '발전 재개' 20일 만인 이날 다시 한빛 5호기의 가동이 정지됐다. 이에 따라 한빛 원전은 절반이 멈추어 섰다. 한수원 누리집의 원전 가동 현황에 따르면, 현재(26일 기준) 한빛 원전 1~2호기와 6호기가 가동 중이며, 3~4회기는 정비 중이다.

원안위 관계자는 "현장에 설치된 지역사무소에서 초기상황을 파악하고 있으며,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KINS) 전문가로 구성된 사건조사단을 파견하여 상세원인 등을 조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빛원전 34년 동안 사고·고장 총 174건 발생
 원전안전운영정보시스템에 따르면 전남 영광의 한빛원자력발전소에서 34년간 발생한 사고·고장 건수는 모두 174건이다.
 원전안전운영정보시스템에 따르면 전남 영광의 한빛원자력발전소에서 34년간 발생한 사고·고장 건수는 모두 174건이다.
ⓒ 원전안전운영정보시스템 갈무리

관련사진보기

 
한빛 5호기가 멈춘 건,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해 3월에도 한빛 5호기는 가동 중 주 변압기에서 이상 신호가 발생해 가동이 정지됐다. 당시 조사결과 점검 과정에서 장비를 부실하게 설치한 게 원인으로 드러났다.

이뿐만이 아니다. 한빛 5호기는 제13차 계획예방정비 기간 중 원자로 상부 헤드 관통관 1곳에서 냉각재인 붕산의 누설 현상이 발견됐다. 원자로 헤드에는 두께 177mm의 탄소강 재질인 관통관 84개가 연결돼 있는데, 1곳(49번)에서 미세한 균열이 확인됐다. 관통관은 핵분열을 제어하는 제어봉의 삽입통로로 여기에 이상이 발생하면 제어봉 삽입이 제대로 되지 않아 핵분열을 통제하지 못하는 상황이 발생할 수 있다.

증기발생기 수위 조절로 인한 원자로가 자동 정지하는 사건도 발생했다. 지난해 1월, 당시 정비를 끝낸 한빛원전 1호기의 재가동을 위해 출력을 높이던 중 운전원의 실수로 증기발생기 수위 조절에 실패하면서 원자로가 자동으로 멈췄다.

특히, 지난해 5월에는 무면허 작업자가 한빛 1호기의 핵분열 속도를 조절하는 제어봉을 조작하다가 자칫 '원자로 폭발'이라는 대형사고가 일어날 뻔했다. 또한, 한빛 4호기의 원자로 격납건물에 깊이 157cm 초대형 공극(구멍., 빈 곳)을 포함해 총 97개의 공극이 있다는 게 확인되기도 했다.

한빛원전은 지난 1986년 상업운전을 시작 이후 크고 작은 사고 등이 빈번하게 발생했다. 원전안전운영정보시스템(OPIS)에 따르면 34년간 발생한 사고·고장 건수는 모두 174건이다. 원인별로는 ▲ 디지털 계측제어 프로그램의 오작동인 계측 결함 50건 ▲인적 실수 45건 ▲전기 결함 37 ▲기계결함 33건 ▲외부 영향 6건 ▲기타 3건 등이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