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김경수 경남도지사와 안현호 KAI 대표이사사장은 8월 27일 오후 경남도청에서 ‘경남사랑상품권 대량 구매 업무협약' 체결.
 김경수 경남도지사와 안현호 KAI 대표이사사장은 8월 27일 오후 경남도청에서 ‘경남사랑상품권 대량 구매 업무협약" 체결.
ⓒ 경남도청

관련사진보기

 
경남 사천에 본사를 두고 있는 한국항공우주산업(KAI)가 직원 복지를 위해 활용하기 위해 23억원 어치 '경남사랑상품권'을 구매한다.

김경수 경남도지사와 안현호 KAI 대표이사사장은 27일 오후 경남도청에서 '경남사랑상품권 대량 구매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KAI는 23억 원 상당의 경남사랑상품권을 구매해 4600여 명의 직원 복지에 활용할 계획이다. 경남도는 상품권이 원활하게 사용될 수 있도록 행정서비스를 제공하고, 상품권 발행수수료를 지원한다.

경남도는 "지역상품권은 지역 내 소비를 촉진하는 효과가 있다"며 "특히 소상공인, 자영업자 매출에 도움이 된다는 점이 지난 긴급재난지원금 소비 과정에서 확인된 바 있다"고 설명했다.

경남사랑상품권은 제로페이 기반의 모바일 상품권이기 때문에 시스템을 통해 지급 대상자의 스마트폰으로 직접 발송할 수 있다.

경남도는 이번 협약을 통해 지역 기업들에게 경남사랑상품권이 좋은 직원 복지 수단으로 알려지는 것은 물론, 가맹점 수수료가 없는 결제수단인 제로페이를 자연스럽게 홍보해 가맹점 수를 늘려 나갈 수 있기를 기대하고 있다.

경남도는 지난 1월 200억 원의 경남사랑상품권을 발행했다. 이후 3차에 걸친 추경을 통해 발행규모를 500억 원까지 확대했고, 이마저 지난 7월에 모두 소진될 정도로 인기를 끌었다.

김경수 도지사는 "코로나19 이후 지역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분들이 많이 어려운 상황"이라며 "KAI의 노력이 어려운 도민들에게 위로가 되면 좋겠다. 방역이 곧 경제라고 얘기하는데, 경남이 방역에 성공해서 그 결과로 어려운 지역경제도 살려나가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안현호 사장은 "지역 대표기업으로서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소상공인 지원 정책에 기여할 수 있어 더욱 뜻깊다"며 "경남사랑상품권을 통해 지역 경제의 선순환적 소비활동이 이뤄져 코로나19로 어려운 지역 경제에 희망의 불씨가 되기를 바란다"고 답했다.

한편 이날 협약서 서명 이후, 카이측이 지난 장마와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10개 시군을 위해 1억 원의 온누리상품권을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하는 기탁식도 가졌다.
 
 김경수 경남도지사와 안현호 KAI 대표이사사장은 8월 27일 오후 경남도청에서 ‘경남사랑상품권 대량 구매 업무협약' 체결.
 김경수 경남도지사와 안현호 KAI 대표이사사장은 8월 27일 오후 경남도청에서 ‘경남사랑상품권 대량 구매 업무협약" 체결.
ⓒ 경남도청

관련사진보기

  
 안현호 KAI 대표이사사장은 8월 27일 오후 경남도청에서 수해 피해 지원금을 전달했다.
 안현호 KAI 대표이사사장은 8월 27일 오후 경남도청에서 수해 피해 지원금을 전달했다.
ⓒ 경남도청

관련사진보기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