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김경수 지사는 15일 오후 한국토지주택공사 본사 이사회실에서 11개 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장과 간담회를 가졌다.
 김경수 지사는 15일 오후 한국토지주택공사 본사 이사회실에서 11개 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장과 간담회를 가졌다.
ⓒ 경남도청

관련사진보기

 
김경수 경남지사 경남혁신도시로 이전한 공공기관장들을 만나 "체계적 공공기관 추가 이전이 필요하고, 공간과 인재혁신이 함께 이루어져야 한다"고 했다.

김경수 지사는 15일 오후 진주에 있는 한국토지주택공사 본사 이사회실에서 11개 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장과 간담회를 갖고 이같이 밝혔다.

간담회는 김 지사가 직접 제안해 마련됐다. 경남도와 이전공공기관 간 상호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이를 바탕으로 경남혁신도시를 지역 발전의 거점으로 만들어갈 실질적이고 효과적인 방안을 찾기 위해서다.

이날 자리에는 변창흠 한국토지주택공사 사장, 유향열 한국남동발전 사장, 김학도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이사장, 강부순 한국시설안전공단 부이사장, 김영기 한국승강기안전공단 이사장, 유광수 한국세라믹기술원 원장, 정동희 한국산업기술시험원 원장, 임원선 한국저작권위원회 위원장, 임성규 주택관리공단 사장, 이창희 국방기술품질원 원장, 정윤성 중앙관세분석소 소장이 참석했다.

간담회는 경남도 서부정책과의 경남혁신도시 현황과 발전과제 보고에 이어, 김 지사 주재로 경남혁신도시 발전방안에 대한 현안토론을 했다.

이어 경남도는 이전공공기관과 '혁신성장△상생발전 거점 육성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경남도와 공공기관들은 협약을 통해 △이전공공기관 간 협력사업 발굴 확대, △수도권 소재 연관기업의 지역 유치, △지역 기업 우대 및 기업 유치 인센티브 마련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김경수 지사는 인사말에서 "어제 한국판 뉴딜 국민보고대회에서 10대 대표사업이 발표됐는데, 우리 경남 입장에서는 전체적 지향이 '균형발전 뉴딜'"이라고 했다.

김 지사는 "공간혁신과 인재혁신, 그리고 체계적인 공공기관 추가 이전을 통한 혁신도시 2단계(시즌2) 사업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밝혔다.

또 김 지사는 "광역철도망을 포함한 기본적인 광역교통 인프라 조성과 공공․기업․대학이 함께 지역에 필요한 인재를 양성하는 지역혁신플랫폼 사업을 통해 수도권 집중에 맞설 수 있는 동남권 메가시티를 만들어가겠다"고 했다.

이어 "지역혁신을 위해 경남도와 이전 공공기관의 상호협력을 강화해나가자"고 덧붙였다.
 
 김경수 지사는 15일 오후 한국토지주택공사 본사 이사회실에서 11개 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장과 간담회를 가졌다.
 김경수 지사는 15일 오후 한국토지주택공사 본사 이사회실에서 11개 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장과 간담회를 가졌다.
ⓒ 경남도청

관련사진보기

  
 김경수 지사는 15일 오후 한국토지주택공사 본사 이사회실에서 11개 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장과 간담회를 가졌다.
 김경수 지사는 15일 오후 한국토지주택공사 본사 이사회실에서 11개 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장과 간담회를 가졌다.
ⓒ 경남도청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