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기금 협약식 진행 안산시 사회적경제 조직이 코로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협동과 연대를 통한 기금을 마련했다.
▲ 기금 협약식 진행 안산시 사회적경제 조직이 코로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협동과 연대를 통한 기금을 마련했다.
ⓒ 황정욱

관련사진보기

 
사회적협동조합 안산시사회적경제연대(이사장 김길순)와 안산시를 대표하는 사회적경제 조직들이 손잡고 '상생협력기금'을 마련했다.

8일 오전, '안산시 사회적경제 상생기금' 협약식이 월피동 광덕종합시장 내 위치한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공동 전시·판매장에서 진행됐다.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안산시 사회적경제기업의 안전망 구축을 위한 자발적 기금 출연 협약을 체결한 것이다.
  
안산의료복지사회적협동조합(이사장 김영림), 안산시민햇빛발전협동조합(이사장 이창수), ㈜코리아클린체인지서비스(대표 김종천), 안산시사회적경제지원센터(센터장 최현수)가 기금 조성에 동참했다.
  
1차 상생협력기금에는 총 8백만 원의 기금이 조성됐으며, 조성된 기금은 코로나19로 인해 일시적인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안산시사회적경제기업들이 임대료 및 인건비로 사용할 수 있는 단기성 긴급 자금 지원으로 편성해 기업들의 숨통을 트일 전망이다.

관계자는 "이번 상생협력기금은 안산시사회적경제기업들이 코로나19로 인한 위기를 상생의 정신으로 극복하기 위해 자체적으로 협력하여 사회적 미션을 도모하였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며 취지를 설명했다.

안산시사회적경제기업 상생협력기금은 1차 모금 이후에도 기업들의 지속적인 참여를 통해 2차 모금을 추진할 계획이며 안산시사회적경제의 상생 및 사회적 공헌의 새로운 나눔 문화 기반으로 다져나갈 계획이라고 한다.

김길순 안산시사회적경제연대 이사장은 "안산시사회적경제기업 대부분이 어려움을 겪는 상황에서도 기업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상생협력기금을 조성했다"며 "연대를 통해 사회적경제 기업들이 조금이나마 힘을 얻을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이다"고 말했다.

이날 '안산시 사회적경제 상생기금' 협약식과 동시에 코로나19로 인해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안산시 '취약계층의 조명개선 사업을 위한 사회공헌기금' 협약 체결도 진행됐다.

안산시민햇빛발전협동조합의 지역사회 공헌 프로젝트 사업비로 총 3백만 원의 기금이 조성되었고, 기금은 안전한 마을공동체 만들기 사업으로 안산시사회적경제지원센터의 경기행복마을관리소를 통해 취약계층 가정의 실내 조명을 LED 형광등 및 전구로 교체하는 사업비로 사용된다.

이번 사업은 안산시사회적경제지원센터와 사회적협동조합 안산시사회적경제연대가 공동으로 진행 및 관리한다.

이창수 안산시민햇빛발전협동조합 이사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모두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기에 안산시민햇빛발전협동조합이 사회공헌기금을 자발적으로 조성한 것은 '더불어 사는 공동체'를 되새긴다는 의미가 크다"며 "앞으로도 경기행복마을관리소와 함께 지역사회의 복지 사각지대를 해소하기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경기도 안산에서 직장다니며 오마이뉴스 시민기자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오마이뉴스 속에서 시민들과 소통하고 정보를 공유하는 역할을 해보고 싶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