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자동차종합검사 확대지역(대구달성, 부산기장 포함 38개시군)
 자동차종합검사 확대지역(대구달성, 부산기장 포함 38개시군)
ⓒ 국토교통부

관련사진보기

 
3일부터 38개 시군에서 자동차종합검사가 확대시행된다. 세종시, 충주시, 공주시 등 수도권 외 지역 중 대기오염이 심하거나 오염물질 발생이 많은 지역으로 '대기관리권역법'에 따라 지정된 곳이다.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현재 수도권 및 광역시, 인구 50만 이상 대도시에서 자동차종합검사를 시행하고 있었으나, 지난 4월 3일 미세먼지 배출 저감을 위한 대기관리권역법 제정 및 시행으로 전국 주요지역으로 확대되었다고 밝혔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4월 3일부터는 종합검사가 시행되어야 했으나 종합검사를 시행하기 위해서는 기존 정기검사장이 종합검사를 시행할 수 있도록 검사장비의 추가설치 및 검사원 증원이 필요하기에, 환경부는 신규지역에 대해 3개월간 종합검사를 유예하여 7월 3일부터 종합검사를 시행한다.

국토교통부는 "종합검사는 정기검사장에서는 검사가 불가능하므로, 사전에 반드시 종합검사장 위치를 확인 후 방문해야 한다"면서 "특히 총중량 5.5톤 초과 중형자동차와 대형자동차의 경우에는 대형차 검사장비를 갖춘 종합검사장에서만 검사가 가능하다"고 밝혔다.

국토교통부는 또 "종합검사 결과 배출가스 항목에서 2회 이상 부적합 판정을 받은 자동차의 소유자는 자동차정비업체가 아닌 배출가스 전문정비업체에게 정비를 받은 후 재검사를 받아야 한다"고 덧붙였다.
 
 자동차종합검사 확대 지역 안내 홍보문안
 자동차종합검사 확대 지역 안내 홍보문안
ⓒ 국토교통부

관련사진보기

 
종합검사장의 위치 확인 및 예약은 국토교통부 자동차종합정보포털인 '자동차365'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자동차검사 사전안내 문자메시지를 통하여 휴대폰에서도 직접 확인할 수 있다.

국토교통부 자동차운영보험과 이중기 과장은 "종합검사의 목적이 미세먼지를 저감시켜 보다 쾌적한 생활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것이니만큼 종합검사를 꼭 받도록 당부드린다"면서 "우리부에서도 지자체와 협조하여 종합검사장을 충분히 확보함으로써 검사장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