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종편의 문제발언 중 핵심을 뽑아 알려드리는 '종편 뭐하니?'입니다. 6월 23일 밤 대북전단 살포 활동을 해온 탈북민단체 자유북한운동연합 박상학 대표가 대북전단 살포 경위와 향후 계획을 묻기 위해 자택을 찾아간 취재진을 폭행하고, 경찰에게 가스총을 분사한 일이 있었어요. 그래서인지 6월 25일 종편에서는 박상학씨에 대한 발언이 두드러졌는데요. 박상학씨를 감싸거나, 박씨가 폭행을 한 이유를 근거 없이 추측하기도 했어요.

1. '심리적 위축'되면 폭행할 수 있다?
  
 박상학 대표의 폭행의 원인 '심리적 위축'으로 대변한 김현아 미래통합당 의원, TV조선 < 이것이 정치다 >(6/25)
 박상학 대표의 폭행의 원인 "심리적 위축"으로 대변한 김현아 미래통합당 의원, TV조선 < 이것이 정치다 >(6/25)
ⓒ TV조선

관련사진보기


최근 대북전단을 살포하려는 탈북민단체를 둘러싼 논란이 커지고 있어요. 특히 박상학씨의 대북전단 살포로 접경지역 주민들이 불안해 하고 있죠. 그런데 TV조선 <이것이 정치다>(6월 25일)에 출연한 김현아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은 박상학씨를 감싸는 발언을 했어요.

박상학씨가 취재진과 경찰을 폭행한 것을 두고 김현아씨는 "지금 박상학 대표가 굉장히 심리적으로 위축되어 있고 몰려 있다는 것"이라고 하는가 하면, 대북전단 살포 단체에 대해 강경 대응 입장을 밝힌 이재명 경기도지사를 향해서는 "이재명 지사에게 있어서 박상학씨는 도민이 아닌가. 대한민국의 국민이 아닌가?"라며 비판했습니다.

언론의 취재활동을 폭행으로 거부하고 경찰에게 가스총을 분사한 박씨 행위는 비판받아 마땅해요. 김현아씨가 박씨의 '심리적 위축'을 운운하며 '폭행'을 감싸는 건 부적절하단 얘기죠.

그리고 김현아씨는 "이재명 지사에게 있어서 박상학씨는 도민이 아닌가"라고 반문했지만, 실제로 박상학씨는 경기도민이 아니라 서울특별시 송파구에 거주하는 서울시민이에요. 물론 박상학씨가 경기도민라고 해도 달라질 건 없어요. 박씨의 대북전단 살포로 접경지역에 사는 다수 경기도민이 불안하다면 경기도지사가 도민을 보호하기 위해 필요한 조치를 하는 건 지극히 당연한 일이니까요.

김현아씨는 박상학씨의 도를 넘는 행위를 비판하지 않고 정치적인 견해에 따라 감싸주고만 있어요. 그것도 일부 사실을 틀려가면서까지 말이에요. 박상학씨를 '대한민국 국민'이라고 했던 김현아씨에게 묻고 싶네요. 김현아씨에게 대북전단 살포로 불안에 떠는 접경지역 주민은 대한민국 국민이 아닌가요?

☞ TV조선 <이것이 정치다>(6월 25일) https://muz.so/acb7    

2. 박상학 대표의 폭행 이유가 태영호 의원 때문?
 
 
 어떠한 근거도 없이 박상학 대표의 폭행의 이유 해석한 MBN < 뉴스와이드 > 출연진 (6/25)
 어떠한 근거도 없이 박상학 대표의 폭행의 이유 해석한 MBN < 뉴스와이드 > 출연진 (6/25)
ⓒ MBN

관련사진보기

  
MBN <뉴스와이드>(6월 25일)에서도 박상학씨의 취재진·경찰 폭행 사건을 다뤘어요. 그런데 박씨의 폭행을 비판하는 와중에도 몇몇 출연자는 근거도 없이 박씨의 폭행 이유를 추정하고 나섰어요.

양문석 공공미디어연구소 이사장은 "(박상학씨가) 자신을 영웅시해주는 많은 사람에게 새로운 영웅으로서의 등극을 고민한 것", "구속된다 하더라도 그 구속이 훈장으로 여겨지고 석방 이후에 또 다른 팬덤을 형성할 수 있는 것", "자기가 돌출적으로 영웅으로 등장했었을 때 비록 구속된 이후 석방되어도 그 생계형은 충분히 경제적 부를 쌓아갈 수 있는 그러한 틈새시장을 본 것"이라고 말했어요.

김형주 더불어민주당 전 의원은 "미래통합당에 대한 분노", "태영호라는 사람, 즉 김정은 측근에서 굉장히 호사가가 남한의 탈북자를 대표하는 국회의원이 된 데 대한 분노"라고 말했어요.

두 출연자 모두 근거도 없이 박씨의 폭행 이유를 해석하는 데 시간을 할애했어요. 종편 시사대담 프로그램 출연자들이 근거도 없이 폭행의 이유를 해석하는 대담은 바람직하지 않아요. 근거 없는 해석을 내놓는 출연자도 문제지만, 제작진 역시 프로그램의 목적을 다시 상기시켜야 할 때입니다.

☞ MBN <뉴스와이드>(6월 25일) https://muz.so/accR

* 모니터 기간과 대상 : 2020년 6월 25일 TV조선 <보도본부 핫라인><신통방통><이것이 정치다>, 채널A <김진의 돌직구쇼><뉴스TOP10><뉴스A 라이브>, MBN <뉴스와이드><아침&매일경제>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민주언론시민연합 홈페이지(www.ccdm.or.kr), 미디어오늘에도 실립니다.


댓글7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민주사회의 주권자인 시민들이 언론의 진정한 주인이라는 인식 아래 회원상호 간의 단결 및 상호협력을 통해 언론민주화와 민족의 공동체적 삶의 가치구현에 앞장서 사회발전에 이바지함을 목적으로 하는 단체입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