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경남도립미술관(관장 김종원)은 "새로운 시(詩)의 시대"와 "자화상(自畵像)ⅱ-나를 보다" 전시를 무료관람 서비스로 운영한다고 22일 밝혔다. 무료관람은 26일부터다.

현재 도립미술관은 '생활 속 거리두기'가 시행됨에 따라 지난 12일부터 제한적 관람으로 전환하고, 홈페이지 사전예약자를 대상으로 1시간당 30명만 관람을 허용하고 있다.

무료 관람을 원하는 도민은 미술관 홈페이지(http://www.gyeongnam.go.kr/gam)를 통해 사전예약 후 정해진 날짜와 시간에 미술관을 방문하면 된다.

미리 예약하지 못했다면 사전예약자 미달 회차에 한해 현장접수도 가능하며, 미술관에 문의(055-254-4600) 후 방문하는 것이 좋다.

"새로운 시(詩)의 시대"는 6월14일, "자화상(自畵像)ⅱ-나를 보다"는 9월 16일까지 운영되며, 무료관람 서비스는 7월1일까지 진행된다.

무료관람 서비스 종료 후에는 성인 1000원, 청소년‧군인 700원, 어린이 500원의 입장료를 내야 한다. 미술관은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운영되며, 1시간 별로 30명까지 예약을 받고 있다.
 
 경남도립미술관.
 경남도립미술관.
ⓒ 경남도립미술관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