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해외문화홍보원 홈페이지
 해외문화홍보원 홈페이지
ⓒ 해외문화홍보원

관련사진보기

 
한국문화를 세계인들에게 알리면서 코로나19 극복의 희망을 전달할 24시간 생중계 다중채널연계망(MCN)이 구축됐다. 코로나19로 인해 세계 각국에서 문화시설 운용이 중단되고 행사도 열리지 않는 비대면 상황이기에 한국문화 콘텐츠를 적극 알리는 데에도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 해외문화홍보원(원장 직무대리 유병채, 이하 해문홍)은 코리아넷 유튜브 채널을 통해 24시간 한국문화 콘텐츠를 방송한다고 20일 밝혔다.

또 '코리아 인 더 월드(KOREA IN THE WORLD)', '케이-인플루언서(K-INFLUENCER)', '코리아 트렌드(KOREA TREND)' 등 채널 3개를 새롭게 개설해 다중채널연계망(MCN)을 구축하고 대한민국 해외홍보에 적극 나선다.

해홍문은 "이번 다중채널연계망 구축에 맞춰 영상 콘텐츠 제작자(케이-인플루언서)를 선발해 한류를 비롯한 한국문화 관련 영상 콘텐츠를 제작하는 등, 한국문화를 소개하는 외국인 홍보 전문가도 육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해문홍은 20일 '세계인의 날'을 맞이해 정부 대표 다국어 포털인 '코리아넷'에서 한국문화 홍보 다중채널연계망(MCN) 구축 기념행사와 명예기자단 발대식을 개최한다. 문체부 최윤희 제2차관은 행사에 참석해 홍보 다중채널연계망 구축을 축하하고 명예기자단을 응원할 예정이다.

해홍문은 "이번 행사는 전 세계인이 한국문화와 함께 코로나19를 극복할 수 있도록 '케이-힐링의 발견(Discover K-healing)'이라는 주제로 마련했다"면서 "이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현장 행사를 최소화하고 코리아넷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온라인으로 생중계된다"고 밝혔다.

해홍문에 따르면 오늘 오후 2시에 열릴 발대식에서는 올해 선발된 명예기자단 103개국 2154명을 격려할 예정이다. 명예기자단은 앞으로 다중채널연계망을 활용한 영상 콘텐츠를 제작하고 기사를 작성하는 등 한국 소식을 전 세계에 널리 전달한다.

해문홍 정책 담당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전 세계 문화시설 운영이 중단되고 행사들이 취소되고 있다"면서 "해문홍은 전 세계인들에게 한국문화를 통해 코로나19 극복의 희망을 전달하고, 비대면 시대에도 한국문화 콘텐츠가 확산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