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정부긴급재난지원금을 기부한 유영애 씨.
 정부긴급재난지원금을 기부한 유영애 씨.
ⓒ 은평시민신문

관련사진보기


서울 은평구 증산동에서 채소장사를 하는 주민이 정부긴급재난지원금을 기부하겠다는 훈훈한 소식이 전해졌다.

지난 6일 증산동의 유영애씨는 은평구사회복지협의회에 수령한 정부긴급재난지원금 40만원 중 20만원을 기부했다. 유영애씨는 은평구에 50년째 거주중이고, 40년째 시장에서 채소 장사를 하고 있다. 유영애씨는 "내가 이 돈이 없을 때에도 살았는데 여유 있는 것은 아니지만 욕심 부리지 않고 나보다 더 어려운 곳을 돕고 싶다"고 말했다.

현재 유영애씨는 홀로 시장에서 채소 장사를 하며 세 자녀를 키우고, 넉넉하지 않은 형편이지만 몇 년간 아프리카 아이들을 돕는 후원도 함께 하고 있다.

유영애씨는 "시장 근처에 큰 채소가게들이 있어 골목 안쪽에 있는 시장까지 사람들의 발길이 이어지지 않아 어려움을 겪지만, 찾아주는 단골들이 있어 버틸 수 있다"며 "아침 9시부터 저녁 7시까지 시장에서 채소를 팔면 힘들기도 하지만, 고령의 나이에도 움직이며 일 할 수 있는 것이 감사하다"고 전했다.

유영애씨는 "기부한 20만원이 많은 금액은 아니지만 지역에 자신보다 더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곳에 쓰였으면 한다"고 말했다.

은평구사회복지협의회 김현훈 회장은 "유영애씨와 같이 자신의 몫의 반을 나눠, 더 어려운 사람을 돕기 위해 기부하는 사람들이 많아지길 바란다"며 "이러한 힘이 코로나19를 극복하는 우리 국민의 힘인 만큼 지역주민에게 널리 퍼지길 바란다"고 전했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은평시민신문에도 실렸습니다.


댓글2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은평시민신문은 은평의 시민들이 함께 만들어가는 풀뿌리 지역언론입니다. 시민의 알권리와 지역의 정론지라는 본연의 언론사명을 지키고 실현하기 위해 정확하고 공정한 보도로 진실을 추구하며 참다운 지방자치와 풀뿌리민주주의 발전에 기여하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