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법륜 스님이 사전투표일 첫날인 10일 오전 6시 두서면 사전투표소에서 국민의 소중한 권리인 한 표를 행사했다. 법륜 스님은 투표를 마치고 나와 "국민이 이 나라의 주인이며, 주인이라는 것을 증명하는 행위가 투표"라며 국민들에게 투표 참여를 독려했다. 
 
10일 오전 6시, 사전투표소 문이 열리자 마자 투표하는 법륜 스님 울주군 두서면에 설치된 사전투표소에서 법륜스님이 오전 6시에 투표를 하고 있다.
▲ 10일 오전 6시, 사전투표소 문이 열리자 마자 투표하는 법륜 스님 울주군 두서면에 설치된 사전투표소에서 법륜스님이 오전 6시에 투표를 하고 있다.
ⓒ 이준길

관련사진보기

법륜 스님은 마스크를 착용한 모습으로 울산광역시 울주군 두서면 사전투표소에 도착했다. 사전투표소가 6시에 문을 열자마자 찾아온 법륜 스님은 입구에서 선관위 직원으로부터 발열체크를 받고, 비닐장갑을 받았다. 코로나19로 인해 예전과 달라진 투표소의 모습이다.  
 
사전투표소에서 발열 체크를 하고 있는 법륜스님 코로나19로 전국 사전투표소 입구에는 발열체크가 이뤄지고 있다. 울산광역시 울주군 두서면 사전투표소의 모습.
▲ 사전투표소에서 발열 체크를 하고 있는 법륜스님 코로나19로 전국 사전투표소 입구에는 발열체크가 이뤄지고 있다. 울산광역시 울주군 두서면 사전투표소의 모습.
ⓒ 이준길

관련사진보기

 
법륜 스님이 사전투표소에서 나눠주는 비닐 장갑을 끼고 있다 코로나19 속에서 치뤄지는 이번 총선은 투표를 하기 전에 비닐장갑을  끼고 해야 한다.
▲ 법륜 스님이 사전투표소에서 나눠주는 비닐 장갑을 끼고 있다 코로나19 속에서 치뤄지는 이번 총선은 투표를 하기 전에 비닐장갑을 끼고 해야 한다.
ⓒ 이준길

관련사진보기

신분증만 보여주면 곧바로 투표용지를 받게 된다. 마스크를 착용하고 비닐장갑을 낀 채 투표를 마치고 나온 법륜 스님은 국민들에게도 소중한 권리인 한 표를 꼭 행사할 것을 당부했다. 
 
사저투표를 마치고 나온 법륜스님 21대 국회의원 선거를 앞두고 법륜 스님은 "국민이 나라의 주인이라는 것을 증명하는 것이 투표"라고 강조하며 투표를 독려했다.
▲ 사저투표를 마치고 나온 법륜스님 21대 국회의원 선거를 앞두고 법륜 스님은 "국민이 나라의 주인이라는 것을 증명하는 것이 투표"라고 강조하며 투표를 독려했다.
ⓒ 이준길

관련사진보기

"대한민국 헌법에는 대한민국의 주권은 국민에게 있고, 모든 권력은 국민으로부터 나온다고 되어 있습니다. 국민 여러분들이 이 나라의 주인입니다. 주인이라는 것을 증명하는 행위가 투표입니다. 그러니 기권하지 마시고 꼭 투표에 임해 주시기 바랍니다. 제가 먼저 이렇게 투표하고 나서, 여러분께 투표하시라고 말씀을 드립니다. 놀러 갈 일이 있거나 다른 일이 있더라도 저처럼 일찍 나와서 투표 먼저 하시고 자신의 할 일을 하시면 좋겠습니다. 꼭 투표 하시기 바랍니다."

오늘(10일)과 내일(11일)은 사전투표일이다. 전국 어디에서나 주민등록증만 있으면 투표를 할 수 있다. 15일인 21대 국회의원 선거일에는 자신이 살고 있는 주거지에서 투표를 할 수 있다. 

댓글1
이 기사의 좋은기사 원고료 18,000
응원글보기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기자. 오연호의 기자 만들기 42기 수료. 마음공부, 환경실천, 빈곤퇴치, 한반도 평화에 관심이 많아요. 푸른별 지구의 희망을 만들어 가는 기자를 꿈꿉니다. 현장에서 발로 뛰며 생생한 소식 전할께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