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자유한국당 소속이다 탈당했던 이갑재 전 경남도의원과 정철용 전 사천시의원이 더불어민주당 입당과 함께 황인성 국회의원선거 후보(사천남해하동)의 지지 선언을 했다.
 자유한국당 소속이다 탈당했던 이갑재 전 경남도의원과 정철용 전 사천시의원이 더불어민주당 입당과 함께 황인성 국회의원선거 후보(사천남해하동)의 지지 선언을 했다.
ⓒ 황인성캠프

관련사진보기

 
자유한국당 소속이다 탈당했던 이갑재 전 경남도의원과 정철용 전 사천시의원이 더불어민주당 입당과 함께 황인성 국회의원선거 후보(사천남해하동)의 지지 선언을 했다.

이갑재‧정철용 전 의원은 7일 황인성 후보 선거사무소에서 "더불어민주당 입당, 황인성후보 지지 기자회견"을 열었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공민배 더불어민주당 경남상임선대위원장, 조용문 황인성선거대책위원회 상임선대위원장, 문찬인 황인성선거대책위원회 공동선대위원장, 차상돈 황인성던거대책위원회 특보단장 등이 자리를 함께 했다.

이갑재 전 의원은 "더불어민주당의 황인성 후보가 갈사문제를 해결하는 획기적인 대책을 내놓았는데 가장 현실적이요 가장 근본적인 대책"이라고 밝혔다.

그는 "하동의 발전과 군민의 행복을 위해 갈사문제를 가장 잘 해결할 수 있는 황인성 후보를 지지하기로 결심하였다"고 했다.

이갑재 전 의원은 한나라당, 새누리당, 자유한국당 소속으로 두 차례 군의원과 세 차례 도의원을 지냈다.

정철용 전 의원은 사천시의원과 사천시생활체육회장을 지냈고, 지금은 사천시 밴드연합회 회장이다.

한편 황인성 후보는 원혜영 의원, 이화영 유세단장과 함께 용궁시장과 서부시장 일대에서 유세를 벌였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