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황운하 더불어민주당 대전 중구 예비후보가 24일 오후  자신의 선거사무소에서 대전광역시어린이집연합회 회장 및 임원들과 정책간담회를 가졌다.
 황운하 더불어민주당 대전 중구 예비후보가 24일 오후 자신의 선거사무소에서 대전광역시어린이집연합회 회장 및 임원들과 정책간담회를 가졌다.
ⓒ 황운하

관련사진보기

  
 황운하 더불어민주당 대전 중구 예비후보가 24일 오후  자신의 선거사무소에서 대전광역시어린이집연합회 회장 및 임원들과 정책간담회를 가졌다.
 황운하 더불어민주당 대전 중구 예비후보가 24일 오후 자신의 선거사무소에서 대전광역시어린이집연합회 회장 및 임원들과 정책간담회를 가졌다.
ⓒ 황운하

관련사진보기

 
더불어민주당 황운하 대전 중구 예비후보가 어린이집연합회와 간담회 자리에서 '보육교사 처우개선 및 보육료 현실화' 등을 약속했다.

황 예비후보는 24일 오후 대전 중구 용두동 자신의 선거사무소에서 대전광역시어린이집연합회 회장 및 임원들과 정책간담회를 갖고, 이 같이 약속했다.

이날 간담회는 대전광역시 어린이집연합회 이애란 회장, 대전광역시 어린이집연합회 홍미영 중구지회장, 중구지회 민간분과 김미화 씨, 중구지회 가정분과 유현희 씨 등을 비롯한 10여명의 임원들이 참석했다.

이들은 황 예비후보에게 어린이집 관련 정책을 건의하고, 이를 공약에 포함시켜 줄 것을 요청했다. 이에 황 예비후보는 "어린이집에서 일하는 분들의 사기가 올라가야 우리 아이들이 건강하다"며 "보육교사들이 긍지와 자부심을 느끼고 보육에 매진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애란 대전광역시 어린이집연합회 회장은 현재 어린이집 운영에 있어 어려운 상황들을 호소하며, 보육료 현실화, 가정어린이집 원장 겸임 업무 완화, 장애아전문·통합어린이집 반별 운영비 및 정부지원민간영아전담 시설운영비 지원요청 등이 담긴 정책요구안을 황 예비후보에게 전달했다.

간담회를 마친 황 예비후보는 "현업에 계신 분들로 부터 직접 보육정책의 보완점에 대해 함께 고민해 보는 귀중한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황 예비후보는 ▲보육교사 처우개선 및 보육료 현실화 ▲보육교사 근무조건과 교육환경 개선 등에 지속적으로 관심을 갖겠다고 약속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