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삼척시보건소 삼척시보건소는 코로나19 확진자가 삼척을 다녀간 것과 관련해 해당 업소에 대한 방역소독과 접촉자에 대한 자가격리 조치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 삼척시보건소 삼척시보건소는 코로나19 확진자가 삼척을 다녀간 것과 관련해 해당 업소에 대한 방역소독과 접촉자에 대한 자가격리 조치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 최승태

관련사진보기

23일 코로나19 확진을 받은 인천 부평구 삼산동 A씨(남성,54세)가 삼척을 다녀간 것과 관련해 삼척시와 삼척시보건소는 "즉각적인 역학조사에 나서 방문업소를 확인하고 방역소독까지 끝냈다"고 밝혔다.

삼척시보건소에 따르면, 확진자 A씨가 다녀간 업소는 중국음식점, 낚시점, 김밥집 등모두 3곳으로 확진자 방문 소식을 접한 즉시 인천광역시 방역당국과 접촉해 A씨의 동선을 모두 확보했으며, 이후 인력과 장비를 동원해 오후 11시에서 12시 사이에 해당 업소에 대한 방역 소독을 마쳤다.

이어 A씨와 밀접촉한 식당종사자 등 접촉자 6명에 대한 검사 결과 특이 증상이 없어 현재 자가격리 상태에 있다고 밝혔다.

삼척시보건소 관계자는 "현재 불특정 다수에게서 정확하지 않은 업소정보가 돌아 시민들이 불안해 하고 있다는 소식을 접했다"며 "보건소가 정확한 내용을 발표할 때 까지 소문 확산을 자제해 줄 것"을 당부했다.

아울러 "현재 모니터 중인 자가격리자에게서 발열이나 기침, 인후통 등 코로나19 의심증상이 발생하면 바로 정밀검사를 진행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현)삼척방송 기자/PD, 현)한국방송DJ협회 사업국장, 전)서울시청,인천시청,평택시청 인터넷방송 총괄PD, 전)C&M 서울미디어원 PD, 전)서울MBC PD(free), 전)yahoo korea PD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