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동탄 사립유치원 학부모들 기자회견
 동탄 사립유치원 학부모들 기자회견
ⓒ 이민선

관련사진보기

 
경기도교육청이 감사자료 제출을 거부해 수사기관에 고발한 사립유치원 명단과 재정 조치 등의 처분이 확정된 39개 사립유치원 감사결과를 5일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했다.

교육청이 고발한 유치원은 파주 예은유치원과 예일유치원, 용인 예성유치원, 성남 예정유치원으로 설립자가 모두 같은 사람이다.

이 가운데 성남 예정유치원을 제외한 나머지 3개 유치원은 두 번이나 고발을 당했다. 지난해 1월 경찰에 고발을 했는데도 올해 또 자료 제출을 거부해 지난달 26일 다시 고발했다. 성남 예정 유치원은 올해 1월 경찰에 고발했다.

또한 교육청은 파주에 있는 2개 유치원에 대해 2020학년도부터 인가정원의 10%를 감축하게 하는 강도 높은 조치를 취했다. 2014년부터 2015년 감사결과에 따라 51억을 학부모나 교육청에 환급 하라는 내용의 재정 조치를 내렸지만, 따르지 않았기 때문이다.

이와 함께 교육청은 현재 처분이 확정된 39개 유치원의 감사결과를 공개했다. 39개 사립유치원의 재정상 조치 액수만 25억여 원에 이른다. 이와 함께 중징계 2명 등 총 48명에게 신분상 조치를 내렸다.  

또한 교육청은 세금 탈루가 의심되는 24개원 유치원(약 38억 원) 명단을 국세청에 넘길 예정이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궁금한 게 많아 '기자' 합니다. 르포 <소년들의 섬>, 교육에세이 <날아라 꿈의학교> 지은이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