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성남시의료원이 27일 기자회견을 통해 코로나19 확진환자 입원치료를 위한 최종준비 상황을 공개했다.
 성남시의료원이 27일 기자회견을 통해 코로나19 확진환자 입원치료를 위한 최종준비 상황을 공개했다.
ⓒ 성남시의료원

관련사진보기


경기도 성남시의료원이 27일 기자회견을 통해 코로나19 확진환자 입원치료를 위한 최종준비 상황을 공개했다. 

의료원 측에 따르면 현재 음압병상 6개를 포함하여 총 24병상을 운영할 예정이며 상황에 따라 최대 123병상까지 수용 가능한 상태다. 

확진 확자의 경우, 의료원 도착에서 음압병실 이동까지 전용 엘리베이터를 이용하며 기존 직원 및 환자들과의 동선을 완전히 분리 운영한다. 

또 상황 발생 및 종료시마다 소독 및 방역활동을 실시하며 입원치료를 전담인원들이 24시간 집중 관리 및 치료할 계획이다.

앞서 지난 23일 감염병 위기 경보단계를 '경계'에서 '심각'으로 격상한 이후 성남시의료원을 포함하여 전국의 지방의료원 및 공공병원 등 43곳이 감염병 전담병원으로 지정됐다. 치료전담병원으로 지정받은 성남시의료원은 확진환자를 입원치료를 대비하여 인원 및 시설 등을 재정비했다.

성남시의료원 이중의 원장은 "최선을 다하여 코로나 환자 완쾌를 위해 노력할 것이며, 시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고 준비하며 성남 시민이 자부심을 가질 수 있는 병원, 누구나 다시 찾고 싶은 병원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주 성남시의료원을 포함한 공공병원 43곳을 감염병 전담병원으로 지정됨과 동시에 다음달 17일 정식개원을 준비하던 것을 무기한 연기한다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