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서대문구 보건소 직원들이 21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 시몬지파 서대문교회에서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하기 위해 방역 소독작업을 진행했다.

이날 박원순 서울시장은 브리핑을 통해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을 조기 차단하기 위해 감염병예방관리법 47조 1항을 근거로 “오늘부터 서울의 신천지교회에 대한 폐쇄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다.
ⓒ 유성호

관련사진보기

   
서대문구 보건소 직원들이 21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 시몬지파 서대문교회에서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하기 위해 방역 소독작업을 진행했다.

이날 박원순 서울시장은 브리핑을 통해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을 조기 차단하기 위해 감염병예방관리법 47조 1항을 근거로 "오늘부터 서울의 신천지교회에 대한 폐쇄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다. 
   
 서대문구 보건소 직원들이 21일 오전 서울 새대문구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 시몬지파 서대문교회에서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하기 위해 방역 소독작업을 진행했다.

이날 박원순 서울시장은 브리핑을 통해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을 조기 차단하기 위해 감염병예방관리법 47조 1항을 근거로 “오늘부터 서울의 신천지교회에 대한 폐쇄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다.
ⓒ 유성호

관련사진보기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이 우려되고 있는 가운데 21일 오전 서울 새대문구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 시몬지파 서대문교회에 감염병 예방을 위해 모임을 금하는 안내문이 붙어 있다.

이날 박원순 서울시장은 브리핑을 통해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을 조기 차단하기 위해 감염병예방관리법 47조 1항을 근거로 “오늘부터 서울의 신천지교회에 대한 폐쇄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다.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이 우려되고 있는 가운데 21일 오전 서울 새대문구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 시몬지파 서대문교회에 감염병 예방을 위해 모임을 금지하는 안내문이 붙어 있다.
ⓒ 유성호

관련사진보기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사진기자. 진심의 무게처럼 묵직한 카메라로 담는 한 컷 한 컷이 외로운 섬처럼 떠 있는 사람들 사이에 징검다리가 되길 바라며 오늘도 묵묵히 셔터를 누릅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