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교산신도시 입주 예정지 전경
  교산신도시 입주 예정지 전경
ⓒ 하남시

관련사진보기


경기 하남시(시장 김상호)가 '지구계획 협의단'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이는 개발사업 문제점의 대응방안을 협의하고, 주민편의시설의 적절한 공급계획 반영 및 광역교통개선대책 등 지구계획 수립 초기단계에서부터 철저한 협업을 위한 것이다. 

지구계획 협의단장은 연제찬 부시장, 운영총괄은 이철경 명품도시사업단장을 비롯해 주거·공공시설·교통·정보통신·상하수도·환경(공원)·도로·하천·산업·교육·문화·복지 등 분야별 28명, 경기도, LH, 경기도시공사, 하남도시공사 등 사업시행자 8명이 월 1회(필요시) 분야별 세부내용 협의 및 적극적인 협업을 추진한다.

우선적으로 협의 될 내용으로 교산지구와 관련된 환경(공원 등) 5건, 정보통신 2건, 상하수도 2건, 도로·하천 5건, 산업 2건, 주거공공시설 1건, 교육·문화·복지 7건, 교통 11건 등 총 35건에 대해 본격적인 협의회를 통한 내용 검토에 돌입한다.

지구계획 협의단은 그동안 미사지구, 감일지구, 위례지구 등 대규모 개발사업 추진과정에서 도출된 문제점을 해결하고 철저한 준비를 위한 부서 간 협업 기구이다.

시는 ▲ 교육시설의 적절한 확보방안 ▲ 역사문화 특화단지 조성 ▲ 스마트도시통합운영센터 구축 ▲ 단독주택용지 주차문제 ▲ 기업이전부지 입주자격 기준마련 ▲ 지구 내 교통처리계획 등에 대해 주요내용을 논의하게 된다.

향후 교산신도시는 매월 지구계획 협의단 회의를 개최할 예정이며, 2020년 12월 지구계획 수립을 목표하고 협의단 세부 추진 내용들이 적극 반영될 수 있도록 사업시행자와 협의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