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인천시교육청은 11일 부교육감 주재로 정책국장, 교육국장, 행정국장, 학교설립과장 등 개교 관계부서 27명 가량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3월 개교 예정학교 추진상황 보고회'를 가졌다.
 인천시교육청은 11일 부교육감 주재로 정책국장, 교육국장, 행정국장, 학교설립과장 등 개교 관계부서 27명 가량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3월 개교 예정학교 추진상황 보고회"를 가졌다.
ⓒ 인천시교육청

관련사진보기

 
인천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은 11일 부교육감 주재로 정책국장, 교육국장, 행정국장, 학교설립과장 등 개교 관계부서 27명 가량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3월 개교 예정학교 추진상황 보고회'를 가졌다.

이날 보고회는 다음달 개교를 앞둔 아암초·경연초중·서희학교의 추진 상황을 점검하고, 개교 전 문제점과 애로사항을 청취해 해결책을 찾고, 향후 신설되는 학교에 반영하자는 취지로 마련됐다.

보고회에 참석한 장우삼 부교육감은 "해당부서와 학교에서 개교 추진상의 문제점을 조기에 보완해 학생들이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교육받을 수 있도록 준비를 철저히 해달라"고 당부했다.

올해 청라국제도시에 문을 여는 인천경연초중학교는 인천 최초의 도심형 통합학교로 내년 3월 인천청호초·중학교까지 개교하면 과밀학급 문제는 상당부분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송도8공구에는 인천아암초가 공동주택 입주 시기에 맞춰 유입 학생들을 제 때에 배치하게 돼 학생 통학과 과밀화 문제는 없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인천서희학교는 서구지역 내 특수교육대상 학생들의 원거리 통학 문제와 기존 특수학교의 과밀학급 문제를 해소하게 돼 학부모들의 만족도가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