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의심환자가 발생되어 응급실을 긴급 폐쇄한 삼척의료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의심환자가 발생되어 응급실을 긴급 폐쇄한 삼척의료원
ⓒ 최승태

관련사진보기

  
지난 6일 오후 10시경 삼척의료원을 찾은 60대 베트남 남성이 고열증세를 보임에 따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의심환자로 분류되어 강릉 아산병원과 강릉의료원을 거쳐 국가지정감염병 거점병원인 강원대병원으로 이송된 환자가 7일 오후 1시 30분 경 음성판정을 받았다.

삼척시보건소에 따르면 이 환자는 부인과 함께 지난 1월 20일 한국에 입국해 여행을 하던 중 고열이 발생하자 응급치료차 삼척의료원을 찾아온 것으로, 7일 강원대학교 병원에 이송조치 이후 환자로 부터 채취한 검채를 정밀검사한 결과 도보건환경연구원으로부터 코로나 바이러스와는 무관하다는 결과를 받았다.

다만 이 환자의 경우 지병인 폐암을 치료 중에 있어 당분간 강원대병원에서 따로 관련 치료를 받을 예정이라 밝혔다.

한편 삼척의료원은 이 남성을 이송조치한 이후 매뉴얼에 따라 응급실을 폐쇄하고 접촉자들을 격리한 체 판정결과를 기다리고 있었으며, 음성판정 이후 응급실 업무를 재개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강원도 삼척에서 기자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지역의 이야기를 널리 알리고자 합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