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문희상 국회의장의 '강제동원입법안' 폐기 촉구 1인 손팻말시위.
 문희상 국회의장의 "강제동원입법안" 폐기 촉구 1인 손팻말시위.
ⓒ 역사관건립추진위

관련사진보기

 
시민들이 문희상 국회의장이 추진하는 '대일항쟁기 강제동원 피해조사 및 국외 강제동원 희생자 등 지원에 관한 특별법' 개정안'(일명 강제동원해법안)의 폐기를 촉구하며 집중공동행동에 나섰다,

11일 경남지역일본군'위안부'역사관건립추진위원회(아래 역사관건립추진위)는 시민들이 1인 손팻말시위를 벌이고 국회의장실 항의팩스 보내기 운동을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

역사관건립추진위는 "굴욕적인 문희상 강제동원해법안이 시민사회의 줄기찬 폐기요구에도 연내 국회 통과를 목표로 강행하려는 것에 대해 강력히 규탄하는 집중공동행동을 전개하고 있다"고 했다.

이들은 "일본군'위안부'와 강제동원 문제를 또다시 정치외교의 도구로 삼아 기만적인 거래를 하고 있는 문희상 국회의장은 국민 대혼란만을 야기할 수 있는 일본 상납 입법안을 당장 폐기하지 않을 시는 강력한 국민적 저항에 직면하게 될 것"이라고 했다.

또 이들은 "일본정부와 기업에게 식민지배와 전쟁범죄 책임을 영구히 면죄해주는 굴욕적인 문희상 안이 폐기될 때까지 SNS 1인 피켓시위와 국회의장실 항의팩스 보내기 운동을 이어나가고자 한다"고 했다.

문희장 의장이 추진하는 이 법안은 '기억인권재단'을 설치하여 한국과 일본 기업들의 자발적 기부금과 한일 국민들의 자발적 기부금에 화해치유재단의 잔액 60억을 더하여 기금을 조성한다는 내용이다.

또 이 법안은 이를 통해 강제동원피해자들에게 1년 6개월 한시적 기간 동안만 위자료나 위로금을 지급하여 배상책임을 대위변제해준다는 내용도 담겨 있다.

이같은 내용의 법안이 알려지자 전국 곳곳에서 반대하는 목소리가 계속 나오고 있다. 경남지역 시민사회단체들도 지난 2일 경남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문희상 의장의 법안 폐기를 촉구했다.

역사관건립추진위 참여 단체는 다음과 같다.

거제아이쿱생협, 거제평화의소녀상건립기념사업회, 경남겨레하나, 경남미래교육재단, 경남여성단체연합, 경남여성연대, 경남여성회, 경남장애인자립생활센터협의회, 경남지역공무원노동조합협의회, 경남진보연합, 경남진보연합경남여성회, 교육희망경남학부모회, 김주열열사기념사업회, 김해서부장애인자립생활센터, 김해아이쿱생협, 꽃들에게희망을, 마산아이쿱생협, 마창진환경운동연합, 민주노총경남도본부, 사천아이쿱생협, 사천여성회, 양산아이쿱생협, 양산여성회, 열린사회희망연대, 위드장애인인권연대, 일본군강제성노예피해자진주평화기림사업회, 일본군'위안부'남해기림사업회, 일본군'위안부'할머니와함께하는마창진시민모임, 일본군'위안부'할머니와함께하는통영거제시민모임, 장유아이쿱생협, 전교조경남지부, 전국공무원노동조합경남본부, 전국농민회총연맹부산경남연맹, 전국여성농민회연합경남연합, 진보대학생넷경남넷, 진주아이쿱생협, 진주YMCA, 진해YWCA, 참교육학부모회경남지부, 창원아이쿱생협, 창원여성회, 창원장애인자립생활센터, 창원진보연합, 창원YWCA, 통영아이쿱생협, 6.15공동선언실천창원시지부.
 
 문희상 국회의장의 '강제동원입법안' 폐기 촉구 1인 손팻말시위.
 문희상 국회의장의 "강제동원입법안" 폐기 촉구 1인 손팻말시위.
ⓒ 역사관건립추진위

관련사진보기

  
 문희상 국회의장의 '강제동원입법안' 폐기 촉구 1인 손팻말시위.
 문희상 국회의장의 "강제동원입법안" 폐기 촉구 1인 손팻말시위.
ⓒ 역사관건립추진위

관련사진보기

  
 문희상 국회의장의 '강제동원입법안' 폐기 촉구 1인 손팻말시위.
 문희상 국회의장의 "강제동원입법안" 폐기 촉구 1인 손팻말시위.
ⓒ 역사관건립추진위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