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고양시는 12월 10일 세계인권선언 71주년을 기념해 '2019 고양 인권영화제'를 연다. 12월 9일부터 14일까지 백석 메가박스와 관내 7개 도서관에서 인권영화 상영 및 인권도서 전시를 진행한다.
 고양시는 12월 10일 세계인권선언 71주년을 기념해 "2019 고양 인권영화제"를 연다. 12월 9일부터 14일까지 백석 메가박스와 관내 7개 도서관에서 인권영화 상영 및 인권도서 전시를 진행한다.
ⓒ 고양시

관련사진보기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오는 10일 세계인권선언 71주년을 기념해 '2019 고양 인권영화제'를 연다. 오는 9일부터 14일까지 백석 메가박스와 관내 7개 도서관에서 인권영화 상영 및 인권도서 전시를 진행한다.

고양시에서는 처음으로 진행되는 인권영화제는 시민들과 인권의 소중함을 나누고 인권감수성을 향상시키고자 마련됐다. 크게 두 가지 섹션으로 나눠 진행된다.

첫번째 섹션 '인권아, 영화관 가자!'는 9일부터 11일까지 3일 동안 백석 메가박스에서 모두 4편의 인권영화가 상영된다.

제71회 칸영화제 수상작으로 아동과 난민의 인권을 다룬 2019 최고의 화제작 <가버나움>도 상영작에 포함돼 있다. 영화 상영이 끝난 뒤에는 부대행사로 영화 관련 전문가들의 토크 콘서트, 해설이 있는 영화, 작가와의 대화 등 통해 영화에서 다룬 인권에 대해 좀 더 깊이 알아보는 시간이 마련된다.

두 번째 섹션 '인권아, 도서관 가자!'는 가좌, 삼송, 식사, 화정어린이, 신원, 풍동, 행신어린이 등 관내 도서관 7곳에서 7일부터 14일까지 일주일 동안 각 도서관에서 추천한 인권도서와 함께 인권영화를 상영한다.

도서관에서는 모두 7편의 영화가 상영된다. 나와 다른 이들과 어떻게 공존할 것인지에 대해 따뜻한 시선을 담아낸 <날아라, 펭귄> 영화도 만날 수 있다.

인권영화제의 두 가지 섹션은 모두 무료로 진행된다. 상영 영화 및 프로그램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고양시 홈페이지나 블로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이번 행사와 관련해 궁금한 사항은 고양시청 평화미래정책관(☎ 031-8075-2167)으로 문의하면 된다.

세계인권선언은 세계의 평화와 안전에 노력을 기울이고 인간의 존엄과 소중함을 되새기고자 1948년 12월 10일 유엔총회에서 제정됐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