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이선호 울산 울주군수가 지난 9월 24일 울산 울주군선거관리위원회로부터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검찰에 고발됐다는 기사와 관련, 울산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가 11월 15일 군수 비서실과 총무과 등을 대상으로 3시간가량 압수수색을 했다.

이선호 울주군수는 지난 7월 지역 포럼 관계자들에게 약 26만 원 상당의 식사를 대접한 혐의를 받고 있다. 선관위는 당시 제보를 받아 현장으로 가서 이 사실을 확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에 따르면 이선호 군수는 이와 함께 군수 취임 1주년을 기념하는 사진전을 열면서 개인 치적을 외부에서 홍보한 혐의도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울주군청 누리집에 공개된 이선호 군수의 7월 업무추진비 내역
 울주군청 누리집에 공개된 이선호 군수의 7월 업무추진비 내역
ⓒ 울주군 누리집

관련사진보기

 

앞서 울주군 홈페이지에서 군수 업무추진비 내역을 분석한 결과 울주군은 평소 매월말이 지난 다음 달 초에 내역을 공개하던 것과 달리, 선관위에 적발된 7월의 업무추진비 집행내역을 2개월이 훨씬 지난 10월 18일에서야 공개했다. (관련기사 : '포럼 접대' 혐의로 고발된 울주군수, 업무추진비 내역 보니)

또한 늦게 공개한 내역서에 선관위가 적발한 포럼 관련 항목은 언급되지 않았고 26만원 집행목적을 포럼이 아닌 '삼남면장 주민추천제 관련 직원격려 간담회', 집행대상은 '소속직원 등 10명'으로 명시된 것으로 파악됐다.

당시 울주군 관계자는 "포럼에서 식사한 내역이 없기 때문에 게재하지 않은 것"이라며 "부서의 업무대로 (처리)했다"고 밝힌 바 있다. 

경찰의 이날 압수수색은 이에 대한 사실 확인 등을 위해 진행 된 것으로 알려졌다.

태그:#울주군수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울산지역 일간지 노조위원장을 지냄. 2005년 인터넷신문 <시사울산> 창간과 동시에 <오마이뉴스> 시민기자 활동 시작. 사관과 같은 역사의 기록자가 되고 싶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