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은수미 성남시장(왼쪽 첫번째)과 이재명 경기도지사  HP의 한국법인 김광석 HP프린팅코리아 대표가 ‘HP 신사옥 건립에 따른 양해각서(MOU)’ 체결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은수미 성남시장(왼쪽 첫번째)과 이재명 경기도지사 HP의 한국법인 김광석 HP프린팅코리아 대표가 ‘HP 신사옥 건립에 따른 양해각서(MOU)’ 체결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 경기도

관련사진보기


경기도와 성남시, HP가 '글로벌 전략 R&D 허브' 구축을 위해 힘을 모은다.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은수미 성남시장, 김광석 HP 프린팅 코리아 대표이사는 지난 21일 경기도청 상황실에서 'HP 신사옥 건립 양해각서'에 공동 서명했다.

협약에 따라 도와 성남시는 사업 시행에 필요한 인허가 등 행정지원으로 글로벌 전략 R&D 허브의 성공적 구축과 IT산업 발전을 위해 협력한다. HP는 지역경제 활성화와 교육·자선활동 등 사회적 책임 수행을 위해 노력한다.

성남시 수정구 고등지구 자족 및 유통판매시설 1블록에 오는 2022년 초 HP의 연구·개발(R&D)센터가 건립될 예정이다. 

성남시는 HP의 고등지구 R&D센터가 위례지구와 판교권역을 잇는 성남 첨단산업의 거점이 돼 민선 7기 핵심 공약인 아시아실리콘밸리 조성에 힘을 더하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시아실리콘밸리는 수정 위례지구 스마트시티~판교1·2·3테크노밸리~백현 마이스 산업단지~분당벤처밸리~성남하이테크밸리를 잇는 첨단기술 산업단지다.

미국 실리콘밸리 1호 창업 기업인 HP는 지난 2017년 삼성전자 프린터사업부를 인수해 HP프린팅코리아를 설립했다. 이후 신사옥 건립 부지를 검토해 지난해 11월 최종 입지를 성남으로 결정했다.

HP가 고등지구에 건립하는 R&D센터는 지상 7층, 지하 5층, 건물 연면적 6만4109㎡ 규모다. 지난 9월 분당구 백현동 알파돔시티 6-3블록에는 업무시설이 입주했다. 이번 HP 성남 신사옥 건립에 드는 총사업비는 약 4억달러(한화 약 4700억원)에 이른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정치의 목적은 국민들이 편하게 잘 살게 하는 것으로, 현실적으로는 '지역경제활성화'와 '일자리창출'이 정말 중요한 과제"라며 "(HP가) 대성공을 거둬 경기도뿐 아니라 대한민국 사회에 큰 사회적 기여를 해주길 기대한다. 신속하게 사업이 완수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은수미 성남시장도 "저수지, 식물원, 청계산으로 이뤄진 생태공원으로 재생할 예정에 있는 곳인 만큼 판교 내에서도 가장 친환경적인 곳에 입지하게 될 것"이라며 "대중교통을 대폭적으로 충원하는 등 HP의 그동안 노력에 대한 충분한 계획을 갖고 있다. 이 모든 것을 주도한 경기도와 함께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김광석 대표이사는 "전 세계 프린트 시장에 새로운 입지를 만들기 위해 어려운 일도 많았는데 좋은 입지에 자리잡을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아시아 실리콘밸리에 큰 규모 사업의 시작을 하게 된 만큼 선도적인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노하우 공유를 통해 함께 '상생의 장'을 만들어 나갔으면 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번 협약에 따라 경기도와 성남시는 사업시행에 필요한 관련 인‧허가 등 행정지원을 통해 '글로벌 전략 R&D 허브'의 성공적 구축 및 관련 IT산업 발전을 위해 협력하고, HP는 '지역경제 활성화'와 교육 및 자선활동 등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수행을 위해 노력하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덧붙이는 글 | 경기 미디어리포트에도 송고됩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