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고양시가 지난 10월 1일에서 3일까지 3일 동안 콜롬비아 메네진에서 열린 제4차 국제학습도시 컨퍼런스에서 유네스코 학습도시네트워크(UNESCO GNLC)의 '교육계획, 모니터링과 평가' 분야 리더 도시로 선정됐다.
 고양시가 지난 10월 1일에서 3일까지 3일 동안 콜롬비아 메네진에서 열린 제4차 국제학습도시 컨퍼런스에서 유네스코 학습도시네트워크(UNESCO GNLC)의 "교육계획, 모니터링과 평가" 분야 리더 도시로 선정됐다.
ⓒ 고양시

관련사진보기

 
고양시(시장 이재준)가 지난 10월 1일에서 3일까지 3일 동안 콜롬비아 메네진에서 열린 제4차 국제학습도시 컨퍼런스에서 유네스코 학습도시네트워크(UNESCO GNLC)의 '교육계획, 모니터링과 평가' 분야 리더 도시로 선정됐다.

아프리카 돼지열병(ASF)에 대처하느라 회의에 가지 못한 이재준 시장을 대신해 참석한 정영안 평생교육과장은 컨퍼런스에서 고양시의 평생교육 사례와 클러스터 코디네이터 활동 계획을 발표했다.

유네스코 학습도시네트워크(UNESCO GNLC) 사무국인 유네스코 평생학습연구소(UIL)의 데이비드 소장은 "학습도시의 성장과 확산에 '교육계획, 모니터링 평가' 주제가 매우 중요하다"며 꾸준한 관심과 역량을 갖춘 고양시의 주도적인 활동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고양시는 향후 2년 동안 유네스코 학습도시네트워크(UNESCO GNLC) 회원 도시들의 다양한 유형별 우수사례를 수집하고 확산하는 허브 역할을 맡게 된다. 이와 더불어 유네스코 평생학습연구소(UIL)와 긴밀히 협조해 뉴스레터 및 게시판을 통해 자료를 보급하고 네트워크 회원과 공유한다.

또한, 회원 도시의 사례분석을 통해 도출된 시사점을 바탕으로 평생학습도시의 성장과 지속가능성을 위한 전략적 접근 방법으로써 '교육계획, 모니터링과 평가'의 단계별 가이드 프로그램을 UIL과 함께 개발하고 회원도시에 제공하며 국제 학습도시 관계자들의 역량 강화와 네트워크 확대를 위한 국제회의를 개최할 예정이다.

지방정부의 평생학습전략을 개발하도록 돕기 위해 지난 2012년에 출범한 유네스코 글로벌 학습도시네트워크(UNESCO GNLC)는 2019년 1월 현재 52개국 224개 도시가 참여해 활동하고 있다. 고양시는 2016년에 가입했다.

유네스코에서는 지속가능발전 기반의 개인 역량 강화, 사회적 통합, 경제 및 문화 향상을 위해서는 '모두를 위한 평생학습'이 핵심이며, 이를 위한 '학습도시' 전략을 지방정부의 중요한 정책으로 여기며 도시 간 네트워크를 지원하고 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