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업무추진비 데이터를 활용한 맛집 지도 서비스 △기초의회 의원들의 업무추진비를 토대로 '의슐랭 가이드'를 선보인 중앙일보(좌) △전국 맛집을 찾는 새로운 대안이라며 '세금 미식회' 기획을 내놓은 한국경제(우)
 업무추진비 데이터를 활용한 맛집 지도 서비스 △기초의회 의원들의 업무추진비를 토대로 "의슐랭 가이드"를 선보인 중앙일보(좌) △전국 맛집을 찾는 새로운 대안이라며 "세금 미식회" 기획을 내놓은 한국경제(우)

공직자 업무추진비 사용내역을 보면 맛집을 알 수 있다? 네, 그렇습니다. 업무추진비는 지방자치단체장이나 공직에 있는 자가 공무를 처리하는 과정에서 사용하는 비용을 말하는데요. 대개 음식점에서 간담회나 회의를 주최할 때 쓰이는 터라 맛집 추적이 가능합니다. 그럼, 우리 동네 맛집은 어딜까? <충북인뉴스> 기획탐사팀이 충청북도와 11개 시·군 자치 단체, 의회까지 총 24개 기관의 업무추진비를 분석했습니다. 국장급 이상 공무원을 비롯한 지방의회 의장단과 상임위원장들은 어떤 음식점을 찾아갔을까요.

<충북인뉴스> 기획탐사팀은 지난 8월에 올 상반기(1~7월) 업무추진비 내역을 정보공개청구 했습니다. 9월에 받은 자료를 정리해 <충북인뉴스> 독자 여러분에게 공개합니다. 맛집 지도는 구글(google) 매핑(mapping) 서비스를 이용해 만들었습니다. 업무추진비에 언급된 음식점 주소지는 국내 포털 사이트에 등재된 장소를 기준으로 작성했습니다. 포털 사이트 주소가 모두 정확한 것은 아니기에 오류가 있을 수 있다는 점을 밝힙니다.

각 기관이 업무추진비 사용 목록에 입력한 상호명과 포털 사이트 등록 상호명이 상이한 경우도 있습니다. 유의하시길 바랍니다. <충북인뉴스> 기획탐사팀은 사용액을 기준으로 상위 10위까지 음식점 순위를 매겼습니다. 그밖에 방문 횟수와 대표 메뉴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업무추진비 특성상 단체회식에 적합한 음식점들이 많은 점 감안해 주세요. 우리 동네 세금 맛집은 어디에 있는지, 지도에서 확인해 보세요!


 

진천 사람은 '밥심'으로 살아요
 
 예원한정식의 상차림. 상다리가 부러질 것 같다는 말은 이럴 때 쓰이겠죠? ⓒ 예원한정식
 예원한정식의 상차림. 상다리가 부러질 것 같다는 말은 이럴 때 쓰이겠죠? ⓒ 예원한정식
ⓒ 충북인뉴스

관련사진보기


한국인은 밥심으로 산다는 말이 있죠? 고슬고슬하게 지어진 밥을 떠올리면 저절로 입맛이 다셔지는데요. 뚜렷한 사계절, 풍부한 수량, 질 좋은 토양까지 벼 재배를 위한 삼박자가 고루 갖춰진 진천의 밥맛은 공직자들까지 사로잡았습니다. 

진천군 공직자의 방문 횟수가 가장 많았던 음식점 1, 2위 모두가 밥집이었습니다. 다원돌솥밥은 방문 횟수 1위(21회), 사용액 2위(4,639,000원)를 기록했는데요. 가장 소중한 손님에게 대접했다는 돌솥밥은 '최고의 밥'으로 불린다고 합니다. 총 24차례 방문한 곤드레밥집은 방문 횟수 2위를 차지했습니다. 

진천군 업무추진비 사용액 TOp 10을 보면 유독 '정식'으로 유명한 음식점이 많았습니다. 예원한정식은 (총 사용액 4,073,000원, 방문 횟수 11회) 12첩 정식으로 알려져 있고요. 육미마을(총 사용액 3,230,000원, 방문 횟수 5회) 도 쌈밥정식을 판매하고 있네요. 

괴산군 공직자들이 좋아하는 고기는?
 
 괴산군 공직자들의 사랑을 독차지한 '돼지 갈비'
 괴산군 공직자들의 사랑을 독차지한 '돼지 갈비'
ⓒ 충북인뉴스

관련사진보기


입으로 뜯어 먹는 게 제맛인 '이 고기'는 한 입 베어 문 순간부터 달달한 육즙이 넘쳐흐르죠. 열량이 높아 다이어트의 적이라고도 불리는 '이 고기'는 괴산군 공직자들의 사랑을 독차지했습니다. '이 고기'는 무엇일까요? 정답은 돼지갈비입니다. 

괴산군 업무추진비 사용 내역 1위는 상록숯불갈비가 차지했는데요. 상록숯불갈비는 총 사용액 5,525,000원, 방문 횟수 28회로 2순위 꿀꿀이식당(총 사용액 3,484,000원, 총 방문 횟수 14회)과 큰 차이를 보여주면서 부동의 1위로 굳건히 자리매김 했습니다. 

3위부터는 칼국수, 백숙 등 다양한 메뉴가 나왔습니다. △괴산한우타운(총 사용액 3,186,400원, 총 방문 횟수 8회, 대표 메뉴 한우) △산천식당(총 사용액 3,054,000원, 총 방문 횟수 10회, 대표 메뉴 오리탕) △골목식당(총 사용액 2,759,000원, 총 방문 횟수 10회, 대표 메뉴 족발) △우리매운탕(총 사용액 2,564,000원, 총 방문 횟수 10회, 대표 메뉴 매운탕) 등이 있네요.

증평군은 오늘도 '치느님' 영접하러 갑니다
 
 치킨 싫어하는 사람이 있을까요?
 치킨 싫어하는 사람이 있을까요?
ⓒ 충북인뉴스

관련사진보기


바삭한 튀김과 촉촉한 속살의 향연. 여기서 자유로운 사람이 어디 있을까요. 1인당 연평균 14만 7000원을 소비할 정도로 '치킨'은 자타공인 모두가 사랑하는 음식인데요. 증평군 업무추진비 1위는 농원원두막(총 사용액 4,200,000원, 총 방문 횟수 26회)은 치맥이 대표 메뉴라고 하는데요. 증평군 공직자들은 꾸준히 '치느님'을 영접하고 있다는 사실을 알 수 있었습니다. 

고깃집이 대다수인 다른 지방자치단체와 달리 증평군은 건강해질 것만 같은(?) 메뉴들이 업무추진비 내역 TOP 10에 올라와 있었습니다. △장금이손두부(총 사용액 2,116,000원, 총 방문 횟수 18회, 대표 메뉴 손두부 정식) △한양 시래기 명태 조림(총 사용액 1,558,000원, 총 방문 횟수 14회, 대표 메뉴 시래기 명태조림) △산촌묵밥(총 사용액 1,359,000원, 총 방문 횟수 19회, 대표 메뉴 묵밥) 등 몸에 좋은 음식이 즐비합니다. 

버섯찌개를 판매하는 식당이 두 곳이나 보였는데요. 향토식당(총 사용액 1,129,000원, 총 방문 횟수 9회), 장인버섯찌개(총 사용액 916,000원, 총 방문 횟수 7회) 두 곳 모두 자연산 버섯찌개로 유명하다고 합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충북인뉴스는 정통시사 주간지 충청리뷰에서 2004년5월 법인 독립한 Only Internetnewspaper 입니다. 충북인뉴스는 '충북인(人)뉴스' '충북 in 뉴스'의 의미를 가집니다. 충북 언론 최초의 독립법인 인터넷 신문으로서 충북인과 충북지역의 변화와 발전을 위한 정론을 펼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