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아프리카돼지열병(이하 ASF)과 관련, 서울시를 제외한 16개 시‧도에 특별교부세 150억 원이 긴급 지원된다. ASF 중점관리지역이 확대되고 차단방역시설을 전국적으로 설치ㆍ운영하게 됨에 따른 긴급 조치이다.

행정안전부에 따르면 이번 특교세 지원은 ASF의 확산 방지를 위해 거점소독시설과 농장초소 등 차단방역시설의 설치와 운영에 소요되는 비용과 정밀역학검사 등에 필요한 비용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결정했다.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은 "아프리카돼지열병의 확산을 막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는 지자체와 양돈농가의 노고에 깊이 감사드린다"면서 "정부도 현장에서 방역활동 등이 철저하게 신속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동원하고 행·재정적인 지원을 확대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