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은수미 성남시장
 은수미 성남시장
ⓒ 박정훈

관련사진보기

   
성남시는 2018년도 결산기준 지방재정 운용결과, 지난해 채무액은 3억4400만원으로 전년(198억8400만원)보다 98.3% 줄어든 것으로 집계됐다고 지난 2일 밝혔다.  

주민 1인당 채무도 2만1000원에서 360원으로 큰 폭으로 감소해 채무제로에 육박한 상태에 진입했다. 이처럼 큰 폭으로 채무가 감소한 원인은 지방채 195억4000만원을 상환했기 때문이다. 

성남시는 이런 내용을 포함한 '2018년도 결산기준 지방 재정 운용 결과'를 8월 30일 시 홈페이지(정보공개→재정정보→재정공시)에 공시했다. 

성남시의 지난해 살림 규모는 전년 대비 2459억원 늘어난 3조9756억원으로 인구 50만명 이상인 15곳 유사 지자체의 재정 평균 2조7662억원보다 43.7%(1조2094억원) 큰 규모다.

지방세, 세외수입 등 자체 수입은 전년 대비 964억원 증가한 1조4756억원으로 집계됐다. 유사 지자체의 자체 수입 평균 9660억원보다 52.8%(5096억원) 많은 수준이다. 

반면, 지방교부세, 재정보전금, 보조금 등 중앙정부 의존 재원은 8109억원으로 유사 지자체 평균 9480억원보다 14.5%(1371억원) 적었다.

성남시 채무(3억4400만원)는 유사 지자체 평균 채무 592억원보다 99.4%(588억5600원) 적은 수준으로 주민 1명당 채무액(360원)은 유사 지자체 평균 7만4000원보다 99.5%(7만3640원) 적다. 

성남시가 갖고 있는 토지, 건물 등의 공유재산은 15조8161억원으로 유사 지자체 공유재산 평균 8조5204억원보다 85.6%(7조2957억원) 많다.

시는 전반적으로 재정의 안정성과 건전성을 동시에 확보하고 있다고 판단했다. 

재정자립도, 재정자주도는 '행정안전부 재정공시 지침'에 따라 결산 기준이 나오는 오는 10월 공시된다. 지난해 10월 공시된 2017년 회계연도 결산 기준 성남시 재정자립도는 62.09%(유사 지자체 50.84%), 재정자주도는 77.98%(유사 지자체 71.38%)다. 

덧붙이는 글 | 경기 미디어리포트에도 송고됩니다.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