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한국해양구조협회 부산지부는 1일 부산 영도 청학항만에서 해양쓰레기 수거 활동을 벌였다.
 한국해양구조협회 부산지부는 1일 부산 영도 청학항만에서 해양쓰레기 수거 활동을 벌였다.
ⓒ 한국해양구조협회

관련사진보기

  
 한국해양구조협회 부산지부는 1일 부산 영도 청학항만에서 해양쓰레기 수거 활동을 벌였다.
 한국해양구조협회 부산지부는 1일 부산 영도 청학항만에서 해양쓰레기 수거 활동을 벌였다.
ⓒ 한국해양구조협회

관련사진보기

 
부산 영도 청학항만 바다 속에 버려진 폐타이어 등 폐기물이 수두룩했다.

한국해양구조협회 부산지부(협회장 정연송)는 9월 1일 영도 청학항만에서 해양쓰레기 투기 금지 등 바다 살리기 캠페인을 벌였다.

이날 활동에는 해양특수구조단 전문잠수요원 30명과 봉사대원 70여명 등 100여명이 참여했다. 이날 해양쓰레기 30톤이 수거되었다.

바다 속 폐기물을 인양할 수 있는 50톤 크레인 1개가 동원되기도 했다.

참가자들은 해양쓰레기 투기금지와 선박에서 발생되는 쓰레기 되가져오기 등 바다 살리기 캠페인을 실시했다.

한국해양구조협회는 올해 들어 7차례에 걸쳐 해양 정화 활동을 벌여 모두 98톤의 폐기물을 수거햇다. 이 단체는 오는 추석 연휴가 끝난 뒤 용호항만 바닷 속 정화활동을 벌일 예정이다.
 
 한국해양구조협회 부산지부는 1일 부산 영도 청학항만에서 해양쓰레기 수거 활동을 벌였다.
 한국해양구조협회 부산지부는 1일 부산 영도 청학항만에서 해양쓰레기 수거 활동을 벌였다.
ⓒ 한국해양구조협회

관련사진보기

  
 한국해양구조협회 부산지부는 1일 부산 영도 청학항만에서 해양쓰레기 수거 활동을 벌였다.
 한국해양구조협회 부산지부는 1일 부산 영도 청학항만에서 해양쓰레기 수거 활동을 벌였다.
ⓒ 한국해양구조협회

관련사진보기

  
 한국해양구조협회 부산지부는 1일 부산 영도 청학항만에서 해양쓰레기 수거 활동을 벌였다.
 한국해양구조협회 부산지부는 1일 부산 영도 청학항만에서 해양쓰레기 수거 활동을 벌였다.
ⓒ 한국해양구조협회

관련사진보기

  
 한국해양구조협회 부산지부는 1일 부산 영도 청학항만에서 해양쓰레기 수거 활동을 벌였다.
 한국해양구조협회 부산지부는 1일 부산 영도 청학항만에서 해양쓰레기 수거 활동을 벌였다.
ⓒ 한국해양구조협회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