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오마이뉴스는 개인의 일상을 소재로 한 생활글도 뉴스로 채택하고 있습니다. 개인의 경험을 통해 뉴스를 좀더 생생하고 구체적으로 파악할 수 있습니다. 당신의 이야기가 오마이뉴스에 오면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요즘 정국이 답답하다. 모든 국민이 힘을 합하여 이 정국을 헤쳐나가도 어려울 때, 서로 정치적 이익만을 생각하며 싸우는 모습이 안타깝다.

26일 오후 3시 북한산 족두리봉을 올랐다. 아직 기온이 30도를 오르내리지만 습도가 낮아 그늘에 서면 시원하다.

산을 오르며 하늘을 보니 파란 하늘이 높다. 투명하고 파란 하늘이 가을이 오고 있음을 말해주고 있다.
 
 족두리봉 정상에서 바라본 가을하늘
 족두리봉 정상에서 바라본 가을하늘
ⓒ 이홍로

관련사진보기

   
 산을 오르며 땀은 흐르지만, 파란 하늘은 시원하다.
 산을 오르며 땀은 흐르지만, 파란 하늘은 시원하다.
ⓒ 이홍로

관련사진보기

   
 아름다운 서울
 아름다운 서울
ⓒ 이홍로

관련사진보기

 
 북악산과 인왕산 사이로 보이는 남산
 북악산과 인왕산 사이로 보이는 남산
ⓒ 이홍로

관련사진보기

   
 태양과 구름이 만나면 신비한 현상이 일어난다.
 태양과 구름이 만나면 신비한 현상이 일어난다.
ⓒ 이홍로

관련사진보기

 
족두리봉 정상에 올랐다. 시원한 바람이 불어와 흐른 땀을 식혀준다. 파란 하늘과 흰 구름이 어울려 아름다운 그림을 그렸다.

잠시 풍경을 감상하고 있노라면 그림은 계속하여 새로운 그림으로 바뀐다. 향로봉으로 가면서 족두리봉을 바라보니 빛내림 현상이 보인다.

태양과 구름이 만나면 신비한 일들이 벌어진다. 태양과 구름은 서로 다투기보다 조화를 이루며 아름다운 모습을 연출한다.

우리도 자연을 닮아가면, 더 아름다운 삶을 누리며 살아갈 수 있을 것 같다.

태그:#북한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사진에 취미가 있는데 주변의 아름다운 이야기나 산행기록 등을 기사화 하여 많은 사람들에게 즐거움을 주고싶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