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지난 17일 경기꿈의학교 '홈데코제작소 굿세라' 참여학생들이 거북이 도자조형물을 만들고 있다. 이천시 신둔면 예스파크에 위치한 문경오브제에서.
 지난 17일 경기꿈의학교 "홈데코제작소 굿세라" 참여학생들이 거북이 도자조형물을 만들고 있다. 이천시 신둔면 예스파크에 위치한 문경오브제에서.
ⓒ 김희정

관련사진보기

 
경기 꿈의학교 '홈데코제작소 굿세라'는 지난 17일 '김재규 작가와 함께 하는 도자예술탐험' 을 실시했다. 이천시 신둔면 예스파크 내 문경오브제(MOON KYUNG)에서 진행된 이날 프로그램은 6회 차로 수업 주제는 작가와 함께 동물도자기조형물 만들기였다.

학생들은 김재규 작가의 도자조형 설명을 듣고 조를 이룬 뒤 머리를 맞대고 의논했다. 한 조 학생들은 기린, 양, 고양이, 강아지 가운데 양을 만들기로 결정했는데 완성된 조형물은 재미있는 거북이었다며 즐거워했다.

이날 꿈의학교에 참여한 학생 가운데 도예작가가 꿈인 김예형(한국도예고2)학생은 "김문경 작가님 김규태, 김재규 작가님 등 여러 작가님의 일상과 다양한 작품 등을 보면서 도예 작가의 작업 세계를 탐구할 수 있어 좋아요. 이 과정을 통해 작가님마다 본인만의 독특한 스타일을 갖고 치열하게 작품을 만들고 홍보와 판매도 하신다는 사실을 알게 됐고요. 진로를 정하는 데 도움을 받고 있습니다"라고 말했다.

또 동화작가가 꿈인 배슬기(효양중1)학생과 카피라이터가 꿈인 조정민(사동중1) 학생은 "책에서 본 도자기를 직접 만들 수 있어서 신기하고 재미있어요. 작가님을 만나 작품에 대해 궁금한 점을 여쭐 수 있고 흙으로 사과와 동물 모형 등 도자장식품을 만들었는데 이 경험이 꿈을 향해 가는데 도움이 될 것 같아요"라고 말했다. 
 
 '홈데코제작소 굿세라 꿈의학교' 대표 작가 김문경 도예가가 꿈의학교 참여학생의 학부모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김문경 작가는 오는 8월24일까지 김해에서 열리는 2019 클레이아크여름국제워크숍 참여작가다.
 "홈데코제작소 굿세라 꿈의학교" 대표 작가 김문경 도예가가 꿈의학교 참여학생의 학부모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김문경 작가는 오는 8월24일까지 김해에서 열리는 2019 클레이아크여름국제워크숍 참여작가다.
ⓒ 김희정

관련사진보기

 
이외에 참여학생들도 "초등학생부터 작가님들에 이르기까지 여러 연령층이 한 곳에 모여 다양한 생각을 나누고 의논하면서 작품을 만들 수 있어 좋다", "홈데코제작소 굿세라 꿈의학교가 진행되는 문경오브제는 도자오브제전시관과 작업실을 겸하고 있어 도자작업을 할 수 있고 동시에 여러 도예작가의 작품도 감상할 수 있다.", "손님들이 오고 가는 풍경도 볼 수 있어서 하루에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다.", "일반 학생이 흙과 도예 도구 등을 사용하려면 비용이 적지 않게 드는데 꿈의학교를 통해 지원받아 사용할 수 있어서 감사하다. 부모님의 권유에 의해 왔는데 토요일을 알차게 보낼 수 있어 기쁘다." 등 다양한 생각을 말했다.  
 
 한국전통문화대학교 송혜림 학생도 '홈데코제작소 굿세라 꿈의학교'에서 도예 재능기부로 참여했다.
 한국전통문화대학교 송혜림 학생도 "홈데코제작소 굿세라 꿈의학교"에서 도예 재능기부로 참여했다.
ⓒ 김희정

관련사진보기


한편 경기도교육청이 지원하는 '홈데코제작소 굿세라 꿈의학교'는 '찾아가는 꿈의학교'로 학생과 청소년들이 도예와 작가의 삶을 체험하면서 자신의 꿈을 찾고 키워갈 수 있도록 마련된 '작가와 함께 하는 예술진로체험' 프로그램이다.

또한 이번 프로그램은 지난 7월13일 이천, 용인, 성남, 화성 등에서 온 초·중·고등학생 20명으로 문을 열었다. 그동안 '홈데코제작소 굿세라 꿈의학교' 대표작가 김문경 도예가와 김규태 도예가, 현에스더 작가, 그리고 참여학생 및 학부모 등은 도예를 통한 꿈 찾기, 적성 탐구하기, 도예와 다른 분야 예술의 융합, 도예가와 만남 등 교육과정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주고받았다.

그 과정을 통해 판성형과 부조기업을 이용한 작가 작품 따라하기, 초벌 소성된 기물 채색 및 시유, 석고 캐스팅 기법과 코일링 기법, 물레체험 등을 하면서 인테리어 도자소품을 제작했다. 지난 8월3일~4일에는 유리, 건축관련 꿈의학교 학생들과 함께 안성너리굴문화마을에서 예술문화캠프 시간도 가졌다.

앞으로 정지현 도예가와 함께 색슬립을 이용한 도자소품 제작, 나눔 프로젝트 공공미술 설계 및 설치하기, 이천세계도자비엔날레 관람, 도자, 유리, 건축 분야 로테이션 수업, 졸업 전시회 등을 할 계획이다.  이 프로그램은 오는 10월 19일까지 실시된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