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시민사회단체 “지금이 개성공단, 금강산 재개할 시간”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와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 개성공단기업협회, 금강산기업협회 관계자들이 18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개성공단, 금강산 관광 재개를 촉구하고 있다.
▲ [오마이포토] 시민사회단체 “지금이 개성공단, 금강산 재개할 시간” 
ⓒ 유성호
 
▲ 김홍걸 “금강산 관광, 개성공단 문제 더 이상 방치할 수 없다” 김홍걸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 대표상임의장이 18일 서울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기자회견에 참석해 개성공단과 금강산 관광 재개를 촉구했다.
ⓒ 유성호

관련영상보기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와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 개성공단기업협회, 금강산기업협회 관계자들이 18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개성공단, 금강산 관광 재개를 촉구했다.

이날 이들은 "판문점선언과 9월 평양공동선언에서 남과 북 두 정상이 약속한 금강산 관광, 개성공단 재개는 남북관계 개선의 바로 미터이다"라며 "이제는 금강산 관광을 시작으로 개성공단 재개까지 이어질 수 있도록 결단해야 할 때이다"고 촉구했다.

기자회견에 참석한 김홍걸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 대표상임의장은 "현실적으로 재개의 기미가 전혀 보이지 않는 금강산 관광과 개성공단 문제를 더 이상 방치할 수 없다"라며 "이제 시민사회단체가 발 벗고 나서겠다"고 말했다.

김홍걸 대표상임의장은 "개성공단과 금강산 관광은 단순히 사업 차원의 문제가 아니라 남북관계 화해 협력의 상징이다"고 국민들의 동참을 호소했다. 
 
시민사회단체 “지금이 개성공단, 금강산 재개할 시간”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와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 개성공단기업협회, 금강산기업협회 관계자들이 18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개성공단, 금강산 관광 재개를 촉구하고 있다.
▲ 시민사회단체 “지금이 개성공단, 금강산 재개할 시간” 
ⓒ 유성호

관련사진보기

  
시민사회단체 “지금이 개성공단, 금강산 재개할 시간”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와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 개성공단기업협회, 금강산기업협회 관계자들이 18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개성공단, 금강산 관광 재개를 촉구하고 있다.
▲ 시민사회단체 “극민들의 힘을 믿고 결단 하십시오" 
ⓒ 유성호

관련사진보기

 

댓글5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사진기자. 진심의 무게처럼 묵직한 카메라로 담는 한 컷 한 컷이 외로운 섬처럼 떠 있는 사람들 사이에 징검다리가 되길 바라며 오늘도 묵묵히 셔터를 누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