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한국도로공사 대전충남본부가 3.1운동 및 임시정부 100주년을 기념하여 경부선 천안삼거리휴게소에 기념 조각상을 설치한다.

대전충남본부는 16일 대전MBC 회의실에서 성신여자대학교, 천안삼거리휴게소(운영업체:보림로지스틱스), 대전MBC 등과 협약을 맺고, 3·1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기념하여 경부선 천안삼거리휴게소에 '독립미술관 : 그날의 함성-100년의 기억'을 조성키로 했다.

3·1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기념하여 추진하는 '독립미술관 조성사업'은 유관순 열사, 아우내 장터 만세 운동 및 독립기념관 소재 등 우리나라 독립운동의 상징인 천안의 지역적 특성을 반영, 천안삼거리휴게소에 조성키로 했으며, 고객 이동통로에 조각 작품을 설치, 동선에 따라 자연스럽게 작품을 감상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독립미술관에 설치될 조각 작품은 MBC한국구상조각대전 대상작가인 김경민 작가와 성신여대 김성복, 권치규 교수 등 국내 유명작가 및 성신여대 학생들의 재능기부로 설치되어 그 의미와 가치를 더할 예정이다.

대전충남본부 관계자는 "이번 100주년을 기념하여 휴게소 독립미술관 조성을 통해 휴게소가 단순한 휴게 공간을 넘어 고객들께서 우리 민족의 역사와 가치, 미래를 생각해보고, 선조들의 숭고한 희생을 기릴 수 있는 문화공간의 역할을 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천안삼거리휴게소 독립미술관은 오는 8월 14일(수) 정식으로 개관할 예정이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