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한글을 소재로 한 상품 아이디어를 발굴하는 '제5회 한글 창의 아이디어 공모전(Hangeul Idea Award)'이 10일부터 열린다. 이번 공모전의 접수 기간은 7월 19일부터 8월 19일까지며 공식 누리집(www.hangeulaward.co.kr)에서 접수한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가 주최하고 세종학당재단(이사장 강현화)이 주관하며 한글과컴퓨터그룹(회장 김상철)이 후원하는 공모전에는 '한글'을 소재로 한 상품의 새로운 아이디어를 가진 사람이라면 국적과 연령에 관계없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문체부에 따르면 이번 공모전의 주제는 한글을 소재로 한 상품 아이디어이다. 공모전은 '콘텐츠', '정보기술(IT)', '디자인' 등 총 3개 분야로 나누어 진행되는 데 자세한 사항은 아래와 같다.

1)콘텐츠 부문 : 한글을 소재로 한 콘텐츠 상품 기획- 이야기(스토리)를 기반으로 하는 상품으로 출판물, 영상, 만화(웹툰), 캐릭터, 게임 등

2)정보기술(IT) 부문 : 한글을 소재로 한 소프트웨어 및 서비스 상품 기획-컴퓨터 및 스마트 기기에서 구동 가능한 한글 소프트웨어, 애플리케이션, 서비스 상품 등

3)디자인 부문 : 한글을 소재로 한 디자인 상품 기획-한글 무늬 또는 한글 모양을 적용한 상품 디자인으로 가구, 생활용품, 소품, 장식물, 문구류 등

문체부는 "올해 처음으로 세종학당재단이 공모전을 주관하게 됨에 따라 전 세계 60개국 180개소에서 운영되고 있는 세종학당 관계망을 통해 공모전을 널리 알리고 다양한 국가에서의 관심과 참여를 유도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면서 "외국인특별상을 통해 한국어를 모국어로 하지 않은 사람들의 새로운 시선으로 재탄생한 한글상품을 만나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전에서는 전문가 심사를 거쳐 총 15작품을 수상작으로 선정해 총 6900만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대상 수상자에게는 문체부 장관상을, 콘텐츠·디자인·외국인 부문 수상자에게는 세종학당재단 이사장상을, 정보기술 부문 수상자에게는 한글과컴퓨터그룹회장상을 수여한다.

문체부는 수상자에게 아이디어를 실제로 상품화할 수 있도록 전문가 자문, 시제품 제작, 박람회 및 전시 참가 등 단계별로 후속 지원을 제공한다. 또 수상작은 후원사 한글과컴퓨터그룹에서 운영하는 다양한 정보기술 콘텐츠가 가득한 '말랑말랑플랫폼'을 통해 구현할 수 있는 기회를 얻는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한글을 소재로 상품을 발굴하는 공모전을 통해 한글에 대한 국내외의 관심을 더욱 높이고, 한국어와 한국문화를 보급하는 기반을 다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