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주)리치몬트코리아, 주식회사 필립스코리아 등 개인정보보호를 소홀하게 다룬 8개 기관의 명단이 발표됐다.

행정안전부(장관 진영)는 27일 '개인정보보호법' 제66조에 따라 개인정보보호법을 위반한 8개 기관의 위반내용 및 처분내용을 공표했다.

행안부에 따르면 이번 공표는 2019년 1월부터 2019년 3월까지 행정처분을 받은 91개 기관 중 '과태료 1천만원 이상'을 부과 받은 8개 기관을 선정, 개인정보보호위원회의 심의·의결을 거쳐 이루어졌다.

이번에 공표된 8개 기관은 (주)리치몬트코리아, 주식회사 필립스코리아, 주식회사 디에이치엘코리아, 유나이티드파슬서비스코리아 주식회사, 재단법인 서울호서직업전문학교, 서울종합예술실용학교, 호원대학교, 드림성형외과의원이다.

행안부는 "이들의 주요 위반사항은 제15조제2항 개인정보 수집‧이용(고지)위반으로 개인정보 수집‧이용 시 정보주체에게 알려야 하는 사항을 알리지 않았고 개인정보취급자에 대한 접근권한, 접근통제, 접속기록 관련 준수사항을 지키지 않는 등 제29조 안전성확보조치 준수를 위반했다"고 밝혔다.

김혜영 정보기반보호정책관은 "이번 공표는 개인정보 수집‧동의획득 시 고지사항 준수와 개인정보 안전성 확보조치를 이행해야함을 강조하기 위함이며, 앞으로도 '개인정보보호법'을 위반한 기관에 대해 적극적으로 공표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