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40대 남성이 1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 앞으로 차량을 몰고 돌진했다. 이 차량은 본청 앞 화단 여러 개를 쓰러뜨린 후 본청 계단과 충돌하며 멈췄다.
 40대 남성이 1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 앞으로 차량을 몰고 돌진했다. 이 차량은 본청 앞 화단 여러 개를 쓰러뜨린 후 본청 계단과 충돌하며 멈췄다.
ⓒ 이경태

관련사진보기

 
한 40대 남성이 14일 오전 자신의 차량을 몰고 국회의사당 본청 앞으로 돌진하는 일이 발생했다.

국회 본청 앞 잔디밭의 화단 등을 쓰러뜨리면서 돌진한 이 승합 차량은 본청 계단에 부딪힌 뒤에 멈췄다. 차량 운전자를 포함해 부상자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40대 남성은 차량 충돌 후 기자들과 만나 "조현병과 우울증은 전염병이다, 내가 치료제를 개발했는데 경찰이 이것을 뺏으려고 나를 사찰하고 있다"라고 주장했다.

그는 차량 돌진 직후 도착한 경찰에 의해 연행됐다.

댓글2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