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 강연배

관련사진보기

 
ⓒ 강연배

관련사진보기

 
ⓒ 강연배

관련사진보기

 
ⓒ 강연배

관련사진보기

 
ⓒ 강연배

관련사진보기

 
ⓒ 강연배

관련사진보기

 
ⓒ 강연배

관련사진보기

 
ⓒ 강연배

관련사진보기


보건의료노조는 13일 1시 30분부터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총력투쟁 선포대회를 열고 환자안전 병원, 노동존중 일터를 향한 투쟁을 선언했다.

대회에서는 전국에서 3천여명의 조합원들이 참여했으며 ▲ 2019 산별임단협 투쟁 승리▲ 비정규직 정규직화 ▲ 공공의료 확충·의료민영화 저지 ▲ 해고자 복직 ▲ ILO핵심협약 즉각 비준을 촉구했다.

또한 공짜노동·비정규직·폭언폭행·속임인증 없는 병원,의료법을 준수하고 안전한 병원을 만들기 위한 4OUT 2OK운동에 나서기로 했다.

참가자들은 집회 후 청와대 앞 효자치안센터까지 행진한 뒤 마무리 집회를 진행했다.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태그:#모이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어울려 피는 민들레처럼 아름다운 공동체를 꿈꾸고, 빨간 장미를 무척 좋아하는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