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천년고도  경주역 광장에 마련된 고 이희호  여사 분향소에 조문하는 시민들 모습
 천년고도 경주역 광장에 마련된 고 이희호 여사 분향소에 조문하는 시민들 모습
ⓒ 한정환

관련사진보기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 부인 이희호 여사 분향소가 천년고도 경주에도 마련되었다. 12일 오전에 경주역 광장에 설치된 고 이희호 여사 분향소에는 고인을 애도하는 추모 발길이 계속 이어지고 있다. 분향소에는 경주시 더불어 민주당 시의원과 당원들이 추모객들을 맞이하고 있다.

한편 고인이 여성 인권 신장에 남다른 열정을 쏟아 그런지 여성 조문객들의 모습도 눈에 많이 띈다. 조문을 마치고 나온 조문객들은 고 이희호 여사의 서거에 깊은 애도의 뜻을 표하고, 고인을 그리며 눈시울을 적시기도 했다.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신라천년고도 문화관광도시 경주의 이미지와 크고 작은 뉴스를 여러분들에게 전해드리고자 합니다. 오마이 뉴스만의 신선하고 특별한 이야기를 전해 드리겠습니다(오래된 어릴 적 사진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