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오마이뉴스는 개인의 일상을 소재로 한 생활글도 뉴스로 채택하고 있습니다. 개인의 경험을 통해 뉴스를 좀더 생생하고 구체적으로 파악할 수 있습니다. 당신의 이야기가 오마이뉴스에 오면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 임세웅

관련사진보기

 
ⓒ 임세웅

관련사진보기

 
ⓒ 임세웅

관련사진보기

 
ⓒ 임세웅

관련사진보기

 
ⓒ 임세웅

관련사진보기

 
ⓒ 임세웅

관련사진보기


수년간 귀농귀촌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성공한 사례보다 실패한 사례가 더 많아지고 있습니다. 막연한 환상에 젖어 정확한 정보나 경험없이 귀농귀촌한 분들 중에 특히 실패한 사례가 늘고 있습니다.

최근 구례군을 비롯한 5개 지자체에서 운영하고 있는 체류형 농업 창업지원센터에 입교한 예비 귀농귀촌인들은 그런 걱정없이 1년간 귀농귀촌을 체험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농사 관련 정보와 체험은 물론 농작물 포장이나 마케팅 등에 대한 교육을 받고 귀농귀촌 선배들의 경험담을 통해 노하우를 배울 수 있습니다.

지리산 노고단이 휜히 보이는 구례군 용방면에 위치한 구례군 체류형 농업 창업지원센터에도 30여 명의 예비 귀농귀촌인이 입교하여 교육을 받고 있습니다.

구례군은 귀농 관련 교육 이외에도 지역의 역사와 문화에 대한 교육을 통해 1년 후에도 안정적으로 구례에 정착할 수 있도록 힘쓰고 있습니다.

가족팀은 단독주택에, 1인팀은 원룸에서 생활하며 쉽지 않은 귀농귀촌을 위해 애쓰고 있는 예비 귀농귀촌인들을 응원합니다.

#구례군체류형농업창업지원센터 #구례귀농귀촌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구례를 읽어주는 윤서아빠 임세웅입니다.

이 기자의 최신기사 올 여름 휴가, 여기 어때요?